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2018.08.25 01:26

횡설수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하나님의 실존

 

  30대 중후반에 믿음이 찾아 오셨다.

  이전, 집사람의 성화에 소가 고삐 끌리듯 교회에 참석한 나에게

  신앙, 믿음, 예수 그리스도, 하나님... 이 모든 것은 뜬구름 잡는 이야기였다.

  

  그런데 무작정 성경을 읽고 싶었다.

  개역한글 성경을 읽자니 왜이리 어려운지,  

  고등교육을 마친 내가 한글로 쓴 성경을 독해하는 것이 어려웠다.

  바울 서신은 도무지 무슨 말인지...

  현대어 한글과 다르게 격조사가 다르고, 영어하고 비슷한 번역...

  분노가 일었다. 한국 개신교는 믿는 자들이 성경을 읽으라는 건지 말라는 건지...

  그래서 읽기 쉬운 현대어로 된 '현대인의 성경'으로 읽었다.

 

  미친 놈처럼 하루종일 성경을 읽었다.

  당시 '성경과의 만남'이라는 책을 쓴 김성일 장로를 닮아가고 싶었을까...

  지금와 생각하면 기독교 근본주의자인 그를 왜 닮고 싶었을까...ㅎㅎ

  6개월이 지나 성경 1독이 끝나자, 믿음은 흔적도 없이 사라지셨다.  

  무신론자처럼 세상으로 돌아와, 먹고 사는 것이 제일 목적이 되었다.

  죽음, 구원 꿈에도 생각하지 않았다.

 

  성경을 1독하자 남는 것이 하나 있었다.

  한국 개신교는 썩을대로 썩었다.

 

  내년이면 환갑인 작금,

  1년전에 주님이, 믿음이 다시 찾아오셨다.

  20여년 전처럼 또다시 성경읽기에 미쳤다.

 

  이번에는 세련되게 미쳤다.

  이왕 읽는 것, 제대로 알아보자.

  개역개정 성경! 개역한글보다 조금 나아졌다.

  그런데 강해집이나 주석을 보자니 개역한글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역시 한국 개신교는 기득권을 놓을 수가 없겠지...  바리새인들!

 

  이번에는 개역개정, 쉬운성경, 새번역, 공동번역등을 오가며 문맥을 이해해 보려 애썼다.

  축자영감설, 캘빈,어거스틴... 완벽은 없었다.

  하나님의 마음을 일부만 이해했을 뿐...

 

  모세가 기원전 16세기에 모세오경을 썼다고...

  그 많은 내용을 석판에, 파피루스에...

  언어학적으로 그 때는 원시 히브리어도 없었는데...

  신화겠지...  신화라고 해도 그 속에는 사실이 있을테니,

  에스라학파가 분열왕조에 쓰인 편린된 말씀을 종합 편집했겠지.

  그렇다고 해도 내 믿음에 변화는 없을테니...

 

  성경을 읽으면서 찾아오신 믿음의 근원, 하나님의 실존을 내가 믿는 것이 중요했다.

  우주만물의 경이로움, 세상의 악함과 불의,불법...악의 관영함.

  이 모든 난제를 해결하는 하는 것은 하나님이 계셔야 한다는 것.

  나에게 나오는 것은 악함뿐이라는 것!

  나의 골수, DNA속까지 온통 하나님을 부정하고 내가 주인이 되려는 악함에서 

  나를 구원 해 주시는 분은 주님 뿐이라는 것!

 

  주님과 함께 하심만이, 그 분의 통치에 무조건 복종하는 것이 나의 살길이며,

  나의 소망임을 깨닫자 하나님이 실존하신다는 것을 믿게 되었다.

 

 

 

 

 

  • sozo 2018.08.25 01:19
    윤리를 생각하고 말하고 실천한 사람들이 결국 윤리에 대해서 신에게 항복할 수 밖에 없는 건 당연하지 싶습니다

    <성경을 읽으면서 찾아오신 믿음의 근원, 하나님의 실존을 내가 믿는 것이 중요했다.
    우주만물의 경이로움, 세상의 악함과 불의,불법...악의 관영함,
    이 모든 난제를 해결하는 하는 것은 하나님이 계셔야 한다는 것>라는 말씀은 저의 윤리에 관한 이해와 같습니다

    저와 비슷한 연배시군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2018년 가을여행 일정 sozo 2018.09.07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1018 다 지들 팔자지 뭐 내가 책을 일억 칠천만권 정도 읽어봤는데 씨발 성경은 신이고 나발이고 그런 거 없는 거고 유대인 놈들이 다 이렇게 저렇게 짜깁기하고 뭐 그런 책야 개자식들 ... sozo 2018.10.17
1017 성경이 말하지 않는 것 성경은 기도응답받는 비결같은 거 언급하지 않는다 sozo 2018.10.17
1016 유명한 종님 김요한목사의 지렁이의 기도와 듣보잡 황목사의 구데기의 기도의 차이 하느님이 니네들 아들 낳는다고 그러셔 - 유명한 김요한목사 하느님이 니네들 딸 낳는다고 하셨어 - 듣보잡 황목사 sozo 2018.10.17
1015 황순기 3 만약 내가 선하거나 의롭거나 멋지거나 잘났거나 성품이 좋거나 여유롭거나 너글너글하거나 뭐 이랬으면 지금처럼 행복하지 않았을 거 같다 sozo 2018.10.06
1014 황순기 2 내가 간장종지임을 즐기게 된 건 간장종지처럼 밴댕이 소갈딱지라는 걸 인정하면서부터다 sozo 2018.10.06
1013 날, 그 뜬금없음에 관하여 늙었나? 아침에 집을 나서서 운전하다가 아내와 아이들이 불쑥 그리울 때가 있다 sozo 2018.10.06
1012 참 좋은 거 뭣 때문에 그렇게 바쁘게 살았나 왜 그렇게 애를 쓰며 살았나 이제라도 이렇게 느긋할 수 있으니 이게 참 좋다 sozo 2018.10.06
1011 황순기 이전에는 내가 냉면그릇인 줄 알았는데 사십 중반을 넘기면서 간장종지임을 알게 되었고 쉰이 넘어가면서 간장종지만한 나를 즐기게 되었다 sozo 2018.10.06
1010 쉿~! 이건 비밀인데.. 이런 이런~ 국민중 85-6%의 종북빨갱이들이 김정은의 자유민주주의 국가인 대한민국 방문을 찬성했다네 이런 종북좌빨들은 죄다 북에 가서 살아야 하는데... (쉿~... sozo 2018.10.06
1009 모두 이단 한국개신교와 카톨릭은 모두 이단이다 1 sozo 2018.10.02
1008 꼴보기 싫은 것들 난 동성애자가 아니다 그래서 동성애자들의 퀴어축제는 꼴불견이라 여긴다 그런데 동성애때문에 나라가 망한다느니하면서 세를 동원해 악다구니를 쓰며 동성애반... 2 sozo 2018.10.02
1007 탄식 어느 악마같은 놈이 기독교를 이용해 한 여성의 돈을 갈취하고 강제노동을 시키며 폭력을 휘둘렀다 교사인 여성은 결국 죽었다 신옥주라는 여자도 타작마당이라 ... sozo 2018.10.02
1006 개혁코미디 베스트셀러가 된 지렁이의 기돈가 구데기의 기돈가 하는 책을 이찬수목사가 추천을 했다 뭐 이찬수야 세월호참사가 벌어졌을 때 자신의 교인들을 골방에 가두어 ... sozo 2018.10.01
1005 세상이란 성경에서 말하는 세상이란 돈이 이념이 되고 법이 되고 도덕과 윤리인 흑암의 세계다 sozo 2018.09.17
1004 가나안과 교회의 부동산 부동산이 난리다 성경에서 나오는 젖과 꿀의 가나안도 부동산으로 알고 있어서 교회에서도 부동산으로 그 난리를 치는 거다 sozo 2018.09.17
1003 솔까말 한국교회에서 하느님이 가증하다고 하신 그 기도만 걷어내도 눈꼽만큼은 제정신이 되지 않을까 싶다 sozo 2018.09.17
1002 착각 하느님의 뜻이라고 해서 교회를 차리는 목사들의 99%가 사람이 없고 돈이 없어서 문을 닫는다 하느님께서 다 하실거라는 굳건한 믿음으로 시작했는데 그 모양 그 ... sozo 2018.09.11
1001 멍때리다가 일년 전에 한 방송을 보니 내가 젊다 (때가 악하니 세월을 아끼라 - 엡5:16) sozo 2018.09.02
1000 그리스도의 왕따에 관한 말씀 예수께서 자신을 받아들이지 않는 사람은 하느님을 받아들이지 않는 거고 자신이 보낸 제자들을 받아들이지 않는 사람은 자신을 받아들이지 않는 사람이라신다 내... sozo 2018.09.02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51 Next ›
/ 51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