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황순기 목사 칼럼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한국은 천주교 불교 유교 기독교 그리고 규모가 작은 여러개의 종교가 혼재한 나라이다

이렇게 수많은 종교가 있음에도 종교간에 갈등이 한 번 없었던 나라이다

기독교를 제외한 나머지 종교는 서로의 교리를 인정하고 화합하는 것에 아무런 문제가 없다

문제는 기독교인데 교리상 기독교는 다른 종교를 인정하거나 화합하는 것이 불가능하다

그런데 기독교도 여타종교와 지금까지 아무런 갈등을 노출하지 않았다

이건 매우 이상한 일이다

물론 기독교의 신앙의 대상인 예수 그리스도를 전함에 있어서 다른 종교와

반드시 대립구도를 형성해야 한다거나 갈등이나 충돌을 그 방식으로 선택해야 한다는 말이 아니다

기독교는 유일신 하나님을 믿는 종교로서 다른 종교에서 말하는 신이나 가르침등을 

100% 부정하기에 갈등이 표출된다면 그건 기독교 입장에서 자연스러운 일이라는 것이다


이는 유대교와 죽음의 충돌을 벌였던 예수를 보면 알 수 있다

예수는 매우 고집스럽고 일방적이어서 어느 곳에 가든지 누구를 만나든지 

언제나 심각한 갈등을 표출했다

예수는 유대교도의 교훈이나 지침은 어느 것 하나라도 받아들인 것이 없었다

단순히 인정을 하지 않은 정도가 아니라

유대교의 교리와 전통 그리고 그것을 따르는 유대교도들에 대해 극도의 반감을 드러냈다

따라서 유대교도들은 예수로부터 뱀, 위선자, 독사의 새끼, 음란한 자, 지옥의 판결을 받을 자 등등의

극단적인 저주의 말들을 들어야만 했다

뿐만 아니라 더불어 사는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사회의 약자를 돕는 구제나 

더러운 죄에 빠지지 않으려는 자기 성찰과 절제

그리고 매일 하는 기도등을 통해 자신의 성결함을 유지하려는 노력조차

하나님을 반역하는 죄라고 선을 그어 버렸다


이와같은 배타성을 가진 교리로 인해 기독교는

다른 종교와 화해를 할 수 없다

그럼에도 한국 기독교는 놀라울 정도로 다른 종교와 아무런 갈등을 벌이지 않았다

이건 무얼 말하는 것일까

예수가 자신의 제자들에게 직접 가르친 바에 따르면

기독교도들은 교리적 배타성으로 인해 당연히 욕을 먹고 왕따를 당하며 박해를 받는 것이 정상인데

그렇지 않았으니 이와같은 평화의 성경적 성격이 궁금하다는 말이다



이런 한국 기독교의 정체성(biblical identity)을 어떻게 설명할 수 있을까?



이번 정권 들어와서 기독교는 무척 배타적인 모습을 보였다

그런데 이 배타적인 모습은 교리적 다름에서 온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

지금까지 다른 종교와 적당한 간격을 유지해야만 했던 기독교가 

이런 사회적 질서 혹은 힘의 균형을 깨려는 것으로 보인다

사실 독재 권력은 사회의 모든 부분에서 절대적 영향력을 행사해 왔는데 

종교계도 예외는 아니어서 기독교도 권력의 눈치를 보아야만 했다

한국 기독교계에서 추앙을 받던 한경직 목사가 80년도의 조찬기도회에서

2300여명의 자국민을 죽이며 총으로 정권을 찬탈한 49세의 전두환을

여호수아에 빗대며 구국의 영웅으로 치켜세운 것만 보아도 알 수 있다

그런데 현정권 들어서는 이러한 독재권력의 눈치를 보지 않게 되었다

뿐만 아니라 이전 10년의 민주 정권 시절에 일종의 과도기를 거치고는

기독교에 편향적인 현 독재정권 아래에서 

사회 정치적 힘의 독재를 가지려는 반기독교적 배타성을 드러낸다는 말이다



한국 기독교는 소원성취 만사형통이라는 거짓 복음으로 수적 성장을 이루어냈다

한국이 뭐 빠지게 가난했을 때 가난과 질병으로부터의 해방이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들고 사람들의 마음을 파고 들어 성공한 것이다 

때마침 불교는 산 위에서 정체하고 있었고 불교가 수용하지 못하던 

산 아래의 사람들을 교회로 끌어들였다

사람들은 치성을 드릴 수 있는 예배당으로 몰리기 시작했다

사람들이 날로 늘어나면서 한국 기독교는 부를 축적하고

수를 바탕으로 한 사회적 힘을 소유하게 되었다

하지만 무소불위의 독재권력 아래서는 여전히 눈치를 살펴야했다

수의 성장이라는 거대 목표가 있어서 자리를 이탈하지 않았지만

사회의 모든 부분을 통제하던 독재권력에 반항할 수도 없었다

그런데 이것이 해제된 것이다



이제 한국 기독교는 더 많은 부와 더 큰 권력을 쥐기 위해  다른 종교를 무시하며 탄압한다

이건 의라는 기독교의 배타적 본질과는 다른 너무나도 세속적인 탐욕이다

흡사 국제 사회에서 힘있는 선진국들이 배타적 경계수역을 정하듯이

자신들의 배타적 경계 수역을 늘려가는 것이다



배타적 경계 수역을 늘려가는 맨 앞에 마귀가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3 하나님이 쪽팔려 하십니다 낙동강 하구 강정보 개방 축하 행사가 있는 날 보의 수문을 열었다. 물은 보를 넘어 흘렀고 설치해 놓은 어도를 따라 물고기들이 넘어갔다. 그런데 밤 사이에 물... 2012.02.28
42 하나님의 의는 사회정의와 무관한 것일까? 1979년10월26일 독재자 박정희는 부하의 총격에 사망했다. 자신의 딸같은 나이의 예쁜 여대생에게 술시중을 들게 하며 안가에서 늘 하던대로 술파티를 벌이다가 ... 2012.02.28
41 하나님의 백성들이여 [미가7:3] 두 손으로 악을 부지런히 행하는도다 그 지도자와 재판관은 뇌물을 구하며 권세자는 자기 마음의 욕심을 말하며 그들이 서로 결합하니 두 손으로 악을 ... 2013.02.15
40 트라우마 한국은 가부장적 윤리로 어른들의 스스로를 보호할 사회적 힘이 없는 아이들에 대한 정신적 물리적 학대가 있었던 사회였다 그 사회에서 자란 사람들은 크기가 ... 2014.10.20
39 지상 낙원을 꿈꾸는 미친 기독교인 집을 사면 이구동성으로 목사 포함 교인들이 하나님의 은혜라고 말한다. 사업체를 열면 목사가 가서 하나님의 복을 받아 사업이 잘되라고 개업예배라는 걸 해준... 2012.02.28
38 한국은 군인 출신들이 지배자가 되어 나라를 통치했었다 시초는 박정희였다 그는 부하의 총에 맞아 죽기전 까지 18년2개월 동안이나 지배자의 위치에 있었다 박정... 2012.04.30
37 죄와 재산 사이 동성애는 죄이다. 성경은 분명히 그렇게 말한다. 동성애는 자연의 섭리에도 벗어난다. 하지만 동성애자들은 태어나면서부터 자신의 성정체성에 대해 심각한 의문... 2012.02.28
36 좌파 예수 프랑스에서 다시 한번 좌파 대통령이 탄생했다 니콜라 사르코지 현직 대통령을 제치고 사회당 후보로 나선 프랑스와 올랑도 후보가 승리를 거머쥔 것이다 한국에... 2012.05.16
35 자본주의와 민주주의 그리고 기독교 신앙 자본주의는 1원 1표 민주주의는 1인 1표 돈이 많으면 많은 표를 행사할 수 있다. 그래서 돈 많은 사람이 입김이 절대적이다. 회사가 돌아가는 건 전체 국민의 의... 2013.12.01
34 이동원 목사의 김용민 선거 사무실 방문에 대해 일단 믿지 않는 사람들의 반응은 좋아 보인다 다행이다 영향력 있는 목사들의 도덕적 타락 대행진에 신물이 나 있던 사람들에게 이동원 목사의 이번 방문은 신선... 2012.03.31
33 예수를 만나다 사람들이 월가에서 데모를 한다. 뭐가 잘못되어도 한참 잘못되었다는 거다. 미국 국민의 50%가 미국 전체 소득의 1%로 산다. 중산층은 붕괴되었고 사회 안전망도... 2012.02.28
32 예수는 그 가운데 없다 결국 일이 터졌다. PD수첩에서 여의도 순복음교회의 조용기 목사의 비리를 다룬 것이다. 그동안 거의 신처럼 추앙받던 조용기 목사의 추악한 모습이 여지없이 드... 2012.02.28
31 예수가 태어난 날에는 성탄절이 다가온다. 성탄절은 예수가 태어난 날이다. 예수가 태어난 날에는 살인 사건이 벌어졌다. 아니 대량학살(massacre)이 벌어졌다. 그리고 이 사건은 성경... 2012.02.28
30 예수가 발을 씻긴 이유 전에 어떤 목사님이 교인들의 발을 씻기신 적이 있다 그 교회 교인이었는데 목사님 앞에 젊은 사람이 발을 씻겨달라고 내밀기가 조금 거북했다 발을 왜 씻기시는... 2012.05.01
29 영접무효론 빌리그래함은 늘 이렇게 소리쳤다 "Receive Jesus Christ as your Savior and Lord!" 예수 그리스도를 당신의 주와 구원자로 영접하라는 말이다 그가 선포한다(pr... 2016.04.24
28 싸구려 칭찬에 춤추는 고래들 필자의 세 아이들이 초등학교 다닐 때이다. 아이들이 거의 매주 상장을 받아왔다. 부모로서 처음에는 상장을 받아오는 아이들이 대견했지만 조금 지나면서는 그... 2012.02.28
» 실체 한국은 천주교 불교 유교 기독교 그리고 규모가 작은 여러개의 종교가 혼재한 나라이다 이렇게 수많은 종교가 있음에도 종교간에 갈등이 한 번 없었던 나라이다 ... 2012.06.16
26 신하박국 3장 선지자 하박국이 기도하기를 하나님 주께 대한 소문을 내가 들었습니다. 하나님의 위대하심에 그저 두려움으로 소원을 말씀드리겠습니다. 우리를 새롭게 해주소서... 2012.03.26
25 신하박국 2장 내가 나 있는 곳에서 하나님이 내게 무엇이라 말씀하실는지 기다리고 있는데 주께서 내게 말씀하시기를 너는 나의 말을 기록하라. 달려 가면서도 읽을 수 있을 정... 2012.03.26
24 신의 마음 속에는 인간적인 사랑이 없다 노아 홍수 기록을 보면 코로 숨을 쉬는 모든 생명이 죽었다고 말한다. 그러니까 살아있던 모든 사람이 죽은 것이다. 사람들이 죽은 이유는 신이 40일을 밤낮으로... 2012.02.28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