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물론 우리나라 현실적으로도 많은 실업자 들이 심각하지요

제주변에도 조카들도 지인의 자녀들 어른인데도 놀고있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주변 타고난 환경과배경은 저마다 다 다릅니다
좋은대학을 나와도 면접에서 자꾸떨어지고 일반 일용직에선 고용을 꺼려하고 학력이부족해 너무나 저렴한 인금때문에 죽어라 일해도 취미생활 한번 제대로 못해서 여기저기 전전긍긍하고
나이가 어느새들어 취직자리도 녹녹치 않아 그사이 몸은 쇠할때로 쇠하고 자신감도 상실되고
몸이 약해서 일반적 노동일하다 비실비실 견디지못해 가르치는일만 해야해서 임용시험만 수차례 도전하니라 서른이되고
사회공포증 까지 ... 부딪히고 계속 도전해도 취직할수없었던 어떤 아이는 집안에서 나오지도 않고 친구도 친척도 만나지 않고 가족과 대화도 끊기고 제 사촌동생은 42살인데 뇌경색으로 쓰러져 강제 퇴직 당해서 본의아니게 언어도 어눌하고 몸도약해져 어떤일을 해야할지 하루하루 처량하게 시간을 보내고 ...
이런 사람들과 그가족들을 위해 어떤말과 어떻게 도움을줘야 합니까
유난히 오늘 아침 가슴이 아파서 ...
너무속상합니다
뭐라고 기도 해야 될까요 질문형태로 말씀드리지만 너무답답하고
괴로워서 하느님도 이렇게 아파하실까요
  • 쥰(joon) 2017.02.09 05:54
    기도해봐야 해결되지도 않고 기도해봐야 아무 변화 않생깁니다.
    기도만한다고 하느님나라 오지 않습니다.
    예수는 자기 제자들에게 기도나 하라고 한 것이 아니고 땅끝까지가서 예수의 공의로움을 퍼트리라고 했죠
    지금 우리에게 하느님나라 공의로운 경제질서를 만드는데 기도는 아무런 도움안됩니다.
    손가락이라도 움직여야지 기도해봐야 소용없습니다.
  • 오직은혜로.. 2017.02.09 21:36
    답답하고 안타까운 현실이네요.
    일단 그들을 늘 위로해 주시고 하던 대로 좋은 길을 열어주시길 기도하시고 능력이 되시면 도움을 주시구요. 요즘들어 전 이런 생각이 자주 드는데요.
    제 인생을 돌아보니 이때까지 큰 고생 없고 (그렇다고 큰 성공도 없지만요) 그런 것이 하나님께서 공중의 새와 들의 백합화를 돌보시듯 저에게도 제 스스로 느끼진 못하나 늘 절망적인 상황까진 가지 않도록 환경(사람을 통한 혹은 상황을 통한 등)을 허락하셔서 이때까지 왔다고 생각하면 혹 잘못된 신앙일까요?
    만약 누군가 저에게 그럼 그렇지 못한 인생들은 뮙니까?라고 물으신다면 글쎄요.... 전 일단 각 사람이 실질적으로 하나님을 얼마나 신뢰하고 믿는지 궁금하며 ... 이건 매우 조심스러운데 하나님의 예정과 관련해서 그분의 통치하에 있는 사람과 그렇지 않은 사람들과의 개인적, 주관적 경험과 인생을 바라보는 시각에 따라 여러 견해가 있을 수 있으며 심지어 세상을 창조한 신의 존재까지도 의문하게 되는 뭐 그런 차이가 있지 않을까요? 위로는 안되시겠지만 그래도 뭔가 써야 할 것 같아 이리 하였습니다. 힘내세요.
  • 오직은혜로.. 2017.02.09 21:49
    저도 부끄럽지만 사법고시 10번 도전에 겨우 2차 한 번 봤던 힘든 시절도 있었네요.
    하지만 지금 그럭저럭 잘 살아가고 있습니다. 나름 행복하게요.
  • chris 2017.02.10 19:45
    기도해봐야 아무런 변화가 안 생긴다면, 정말 답답하네요^^;;
    행동을 말씀하시는 것 같은데, 혹 기도도 행동 아니겠는지요?
    사실 하느님께 드리는 기도(대화)도 없다면, 이 세상 너무 삭막합니다...
  • 쥰(joon) 2017.02.11 07:30
    예수가 기도도 행동이니 나를 전하기 위해 기도만해라라고 햇나요?
    니 발로 걸어서 땅끝까지 가라 라고 하셨죠
  • sozo 2017.02.12 03:24
    기도를 해서 어떤 변화를 원하시는지요?

    기도를 대화라고 하셨는데 대화라면 서로 주고받는 거자나요
    그러면 상대방의 말을 경청해야 하는데 하느님께서는 상황개선을 위한 기도를 할 것이 아니라
    자신의 입에서 나온 말씀을 잘 깨달아 상황에 대처하라고 하셨거든요

    [빌립보서4:12]
    나는 비천하게 살 줄도 알고, 풍족하게 살 줄도 압니다. 배부르거나, 굶주리거나, 풍족하거나, 궁핍하거나,
    그 어떤 경우에도 적응할 수 있는 비결을 배웠습니다.
  • sozo 2017.02.10 19:01

    살려고 발버둥을 쳐도 살아갈 방도가 없는 사람들의 이야기가 하루 걸러 들리는 때입니다
    죄인이 구축한 세상의 모순이 극명하게 드러나는 거죠

    성경에는 세상에 위로자가 없다고 합니다
    그러니 천상 하느님의 위로밖에는 전해줄 것이 없죠
    희망고문이라고 거짓희망을 심어주는 건 옳지 않습니다

    옆에서 함께 할 수 있는만큼 함께 해주어서 하느님을 믿는 사람은 사회에서 대접을 받지 못하는 사람일지라도
    매우 소중히 여기고 있음을 보여주시면 좋을 듯 합니다
    그리고 도와주실 것이 있으면 최대한 도와주시면 더욱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하늘의 위로를 전해줄 수 있도록 하느님을 사랑합니다님의 마음에 사랑이 풍성해지길 기도하시구요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촌동생을 사랑해 주시길 바랍니다

    기도를 해서 상황이 나아지기를 바라는 것은 바르지 않습니다
    어떤 상황가운데도 하늘이 일체의 비결을 깨닫도록 하는 것이 옳습니다


    늘 주님안에서 이기시기를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2017년 가을 한국여행 일정안내 3 sozo 2017.09.28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678 쉰 일곱 우리나이로 쉰 일곱 만으로 거의 쉰 여섯인 쉰 다섯 아직 한창이십니다 인생은 육십부터라는 말도 있자나요 열심히 일하실 때입니다 , , (난 늙었다) (난 아무 것... sozo 2017.02.28
677 생각의 일치에 대한 경험 내 생각은 자주 하느님의 생각과 어긋나는데 그게 나를 괴롭힌다는 걸 경험을 통해 알게 되었다 그래서 내 생각을 버리려고 산 세월들이 있었다 (지금도 조금은 ... sozo 2017.02.28
676 황순기목사 4월 한국여행 일정 이번 여행은 4월19일부터 5월3일까지로 일정을 잡았습니다 조만간 뵈시자구요^^ 도착: 4월19일(수) 밤 11:05분 출발: 5월3일 (수) 오전 11:20분 4/19(수) 밤 11:0... 3 sozo 2017.02.27
675 25일 광화문 촛불집회 참석 사진스냅 올립니다. 2017년 2월 25일 (토) 수구꼴통 막나니들의 아우성이 점점 더 심해져 저 하나라도 촛불에 보탬이 되야하겠다는 일렴으로 광화문에 갔습니다.   단톡방에 올렸더니... 1 file 차영배원주 2017.02.26
674 조심스럽게 문을 두드립니다. 신앙의 갈등을 겪으면서 기존에 가졌던 모든 생각들이 다 무너지고 나서 다시 조금씩 세워나가면서 조심스럽게 작은자교회를 찾았습니다.   우물 안 개구리 처럼 ... 6 Rainbow 2017.02.21
673 기름부으심 일전에, 매일 말씀과 기도를 게을리 하지 않으시는 분께서 하신 말입니다. 보이지 않게 여러모로 겸손하게 하느님의 복음을 위해서 일하시는 분이십니다.   기름... 3 chris 2017.02.10
672 먹방 1 sozo 2017.02.10
» 미취업 사람들 많아요 뭐라고 기도를 해야할까요 물론 우리나라 현실적으로도 많은 실업자 들이 심각하지요 제주변에도 조카들도 지인의 자녀들 어른인데도 놀고있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주변 타고난 환경과배경은... 7 하나님사랑합니다 2017.02.07
670 누가복음 11:42.... 누가복음 11:42.... 화 있을진저 너희 바리새인이여 너희가 박하와 운향과 모든 채소의 십일조는 드리되 공의와 하나님께 대한 사랑은 버리는도다. 그러나 이것도... 11 오직은혜로.. 2017.02.06
669 Give and Take Not 사랑하고 배려하고 위로하고 관심을 준 사람이 상처를 받는다 그런데 예수께서는 죽기까지 사랑을 하셨음에도 상처를 받지 않으셨다 (나도 그러려고 한다) 3 sozo 2017.02.06
668 예수님 행적은 왜 병고치고 기적을 보이고 했나요 요즘 사복음서를 읽으면서 왜 의사도아닌 예수님이 병을고치고 마술사도 아닌데 기적을 베풀고 겸손하신 분이 성경해석의 문제인지 반말을 하고 보통사람들이 생... 7 하나님사랑합니다 2017.02.03
667 안타까운 목사들 교회론적으로 성경을 읽는 사람들이 있다 그럴 수 있다 그런데 그렇게 읽으려면 교회가 유기체로서의 교회여야 한다 안타까운 건 착하고 돈도 별로 없고 인기에 ... sozo 2017.02.02
666 혼자살다 중략 네명이 앉을 수 있는 책상에 혼자 앉아 있다 생각없이 손이 노트북 컴퓨터를 켰다 http://www.holybible.or.kr http://biblehub.com https://thebible.org/gt htt... sozo 2017.02.01
665 직업병 안부가 궁금하다 모두 잘들 사셨으면 좋겠다 거의 매일같이 이 생각이 든다 직업병이다 9 sozo 2017.02.01
664 공고 ^*^ 비밀해제 방송을 오후에 듣고 공고 올립니다. 황목사님이 무슨 강의까지 이야기하셨는데 강의까지는 아니고 김노아 목사님이 1시간 가량 성경의 통일성과 진리됨... 3 file 쥰(joon) 2017.01.28
663 웃기는 인생 아무개 목사의 설교를 들어봐 달란다 그리고 그 설교에서 말하는 것이 바른지 말해달란다 교회를 다니지 않았지만 내 방송은 들었고 최근에 예수에 대해 관심이 ... 1 sozo 2017.01.24
662 성령님의 탄식 정치인이 국회에 그런 그림을 전시해서는 안된다 - 문재인 연예인이 왜 정치질이야- 일베와 꺼벙이 연합 야 황목사 목사면 목회나 똑바로 해 왜 나라님을 욕하고 ... sozo 2017.01.24
661 쪽수문화 예수는 당시 사회통념상 죄인이었던 사람들과 어울렸다 그로 인해서 사회의 점잖은 사람들로부터 고발도 많이 당했다 그래도 굴하지 않고 그 사회통념을 신랄하게... 1 sozo 2017.01.24
660 이제 그만들 하시라 (페북 펌) 넘 바쁜데..."김종인 옹마저 대통령 출마"...기사를 보고...결국 몇 자... 김기춘78세, 김종인77세, 이명박76세, 박지원75세, 서청원74세, 반기문73세, 인명진72... 1 sozo 2017.01.17
659 하늘유업 과 사명 하늘유업과 사명 을 어떻게 분별해야 하나요 보통 교회에서 사명 을 많이 강조하잖아요 내가 받은 달란트 이것을 감당하면서 사는것이라고... 목사님은 하늘유업... 1 하나님사랑합니다 2017.01.08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43 Next ›
/ 4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