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목사님께서는 다 거짓이라 말씀하셨습니다.

무엇을?    천국과 지옥을 다녀 왔다고 간증하는 것을요

그래도 궁금합니다.  왜냐하면! 많은 믿는 자들이 그럼 말에 현혹되어 있기때문이죠

아프면 기도 받으러가며 하여튼 유튜브에 올라온 많은 동영상 특히 인터넷한가족교회라고 손선미 선교사라는 사람 있습니다.

그녀는 중국선교사로 있다 쫓겨나 한국에 온지 2015년에 와서 하나님의응성을 듣고 인터넷한가족 교회를 하라는 명령을 하셔서 시작했다고 합니다.  지금 많은 사람들이 그녀의 감성터치에 몰려들고 있습니다. 저도 그랬구요 그런데 저는 한달 정도 방송들으며 이상한 것을 느껴 지금은 작은자교회를 알게 되었지만요. 한국에 많은 믿는다는 사람들이 교회를 다나기는 다녀도 갈급한 상태로 감성터치에 끌리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일일이 다 말씀드릴 수는 없지만  목사님 한 번 점검해 주세요 기도만하면 돈도오고 아픈 것도 낫고 그런답니다.

 

  • sozo 2018.01.16 04:41
    답변 늦어서 죄송합니다
    몇개 들어보았는데 기존의 교회의 악습을 답습하고 있는 듯 보입니다

    자기가 강대상아래에 뭘 깔고 자기를 좋아했는데 그 널판지에 금가루가 있었다고 하고
    그 금가루의 반짝거림이 하느님의 영광이 성전에 넘치는 거라고 하며
    신비주의에 빠져 있는 여성으로 보입니다

    화면을 보니까 사람의 수는 10여명 남짓한데 건물 3개층을 계약을 했답니다
    그러고는 어느 한 사람이 한개층의 취득세를 포함해서 2억 얼마는 내겠다고 전화가 왔다고 하더라구요
    교인들에게 누구인지도 밝히지 않은 어느 한 사람이라면 그건 몇 사람의 또 종교집단을 만드는 것에 불과합니다

    그리고 아프면 병원엘 가셔야 합니다
    어느 특정인에게 가서 기도를 통해서 병을 낫겠다고 하는 건 매우 어리석은 일입니다
    병을 고쳐주신 건 샘플링을 하신 거고 그건 모두 자신이 하느님이심과 그리스도이심을 믿게 하는 것에
    목적이 있다고 요한복음에 말하고 있습니다
    그리스도께서도 베데스다행각에 있던 수많은 병자들 가운데 딱 한 사람만 고쳐주셨구요
    병고치는 소문을 듣고 원근각지에서 몰려든 사람들을 뒤로 하고 산에 올라가 앉으시고는
    산상수훈이라는 교훈을 가르치셨어요

    병이 나면 지푸라기라도 잡으려는 심정이 되니 그런 마음은 이해가 되지만
    그래도 지푸라기를 잡으면 안되는 겁니다

    교인수가 10여명 남짓한데 건물 3개층을 샀다는 건 오정현의 탐욕을 그래도 가진 여성이라는 증거라고 보여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889 하느님과의 쇼부 회개를 어떻게 하는 건지 흑암의 사람들은 알아도 거룩하신 기독교인들은 모르신다 누구에게 원망들을 만한 일을 했으면 제물을 제단에 두고 그 사람에게 가서 잘... sozo 2018.02.01
888 성추행범의 도덕세탁을 해주는 교회 하용조목사가 사도행전29장을 쓰자며 교세확장에 열을 올리고 지나치게 신비주의의 모습을 보일 때부터 이미 비판을 했지만 이젠 하다하다 성추행범의 도덕세탁을... sozo 2018.02.01
887 신앙 제 말을 이해못하시는데 수십번 아니 수백번을 말씀드렸지만 하느님의 오래참으심의 은혜를 입은 자로서 인내를 가지고 다시 말씀을 드릴께요 저 하느님을 사랑합... sozo 2018.01.29
886 경험론과 도올의 실패 경험론은 과학의 발전과 더불어 더 많은 지지를 얻었다 따라서 과학적 사고를 한다는 사람들은 많은 경우 경험론자들이다 따라서 초월적존재인 신과 그 신의 행적... sozo 2018.01.29
885 다시 딱 한 시간 내려놓으면 구원받아요? 더 내려놓으면 천국가요? 구원받은 사람은 내려놓으며 사나요? 날마다 죽는다는 바울의 말과 내려놓는다는 말이 같은 건가요? 같은 거라... sozo 2018.01.29
884 문신과 팥죽 그 늙은 여자는 몸에 큰 문신이 있다 평생 미군을 상대로 몸을 판 그녀는 살점을 도려내서라도 문신을 없애고 싶었다 먹고 살 방편이 없어서 미군들에게 몸을 팔... sozo 2018.01.28
883 거룩의 어려움 하느님이 하신 일과 죄인들이 욕심을 내서 저지른 일이 그렇게도 구별이 안갈까? sozo 2018.01.23
882 '뭔가 알 수 없지만'이라는 가짜 하느님의 깊은 것까지도 다 아시는 성령님이 자신에게 내주한다고 믿는 사람들이 '뭔가 알 수 없지만' 하면서 말하는 경험은 모두 가짜다 sozo 2018.01.23
881 체험신앙 아웃! 체험신앙을 강조하는 사람은 체험을 성경보다 더 믿고 강조한다 하지만 객관화를 이루지 못하는 이들의 간증은 도무지 진리로 받아들일 수 없다 sozo 2018.01.23
880 죄인 신의 존재목적과 이유를 설정하고 신의 활동범위를 제한하거나 확장한다 시대(세대)에 따라 신의 존재목적과 이유 그리고 활동범위는 재조정하기도 한다 sozo 2018.01.23
879 설교해설 요청 명성교회 정신량 안수집사입니다. 김삼환 명성교회의 원로목사. 금일 1월 5일 새벽설교에 너무 황당함에 부탁 드립니다. 자신이 이미 바로요 마귀 앞잽이 인데 25... 1 file 나피디 2018.01.04
» 질문 있습니다. 목사님께서는 다 거짓이라 말씀하셨습니다. 무엇을?    천국과 지옥을 다녀 왔다고 간증하는 것을요 그래도 궁금합니다.  왜냐하면! 많은 믿는 자들이 그럼 말에 ... 1 다시사는자 2018.01.02
877 12월 입금내역 구제 12/1 무명 3만원 12/1 박명숙 3만원 12/2 무명 5만원 12/8 홍정희 50불 12/11 무명 5만원 12/19 황순기 100불 12/22 문영철 5만원 12/25 무명 3만원 정종광 ... sozo 2017.12.31
876 11월 입금내역 구제 11/2 박명숙 3만원 11/3 무명 10만원 11/6 무명 5만원 11/8 홍정희 50달러 11/10 안미경 3만원 11/11 무명 5만원 11/19 황순기 100불 11/25 무명 3만원 11/2... sozo 2017.12.31
875 성경을 읽어보니 우아하고 고상한 교회생활은 참신자의 삶하고 거리가 멀다 sozo 2017.12.29
874 일과 사랑 사역자님께서 사역을 하신대 예수께서는 그냥 하느님의 사랑을 확증하기 위해 죽으러 오셨는데 그래서 그걸 그리스도의 은헤라고 하는데 사역자님들께서는 충실하... sozo 2017.12.29
873 황목사님 안녕하세요 한국에 사는 믿으로로 살려는 한 사람이 목사님께 sos침니다. 6 file 다시사는자 2017.12.29
872 제칠일안식교 가뭐에요 유트브에 보면 안식교에서 설교하는게 많은데 이종교는 기독교인가요 1 하나님사랑합니다 2017.12.26
871 목사님 오래만에 질문이 생겼어요 ^^ 목사님 안녕하셨어요? 제가 힘들때 진솔한말씀으로 큰위로가 되어주셔서 감사했던 그때 받은사랑을 저와 저의가까운 이웃을 사랑하기위해 노력하고 살고있습니다 ... 3 하나님사랑합니다 2017.12.25
870 샤이니 종현의 죽음 어떤 사람이 음악을 좋아하고 그 어떤 사람의 친구가 음악을 좋아해서 같이 음악을 만들고 연주하는 것이면 좋으련만,, 기획사가 기획을 하고 기획에 따라 예술가... sozo 2017.12.18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8 Next ›
/ 4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