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2016.12.08 14:23

안식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목사님 이땅에서 안식과 천국을 누린다는것은
어떻게 해야 하는겁니까
평안과고통이 항상 번갈아 가며 맘을 괴롭힙니다
예를들어 자식걱정 부모님걱정 내자신 연약함 등
고민거리가 하고싶지 않아도 많은데 자꾸 괴롭히는데 제 맘도 어쩔땐 승리의 삶을 살고 또는 지옥에 가있는듯 괴로운데 현실도 당혹한일도 일어나는데 ....
어떻게 누려야 합니까 실천적인 노력이 있는겁니까 또한
맘을 어떻게 해야 하나요 ㅠ
참 어려운데요
  • sozo 2016.12.08 17:08
    어떤 때 평화를 누리고 어떤 때에 고통스러우신가요?
    늘 상황은 비슷하였을 것이고 그 가운데 평화를 누린 적이 있으시자나요
    그때를 기억해 보세요

    (조금 더 구체적으로 말씀을 하길 원하시면 그리 하시고 저는 그에 따라 하느님 말씀을 찾아보며 고민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 하나님사랑합니다 2016.12.08 21:45
    목사님은 항상 평안하신가요? 사람들은 습관처럼 고민을 해야만 뭔가 할일을 하고있다고 생각하는것 같습니다
    그리고 사실 사는것도 녹녹치않을때도 있구요

    그래서 맘을 괴롭히죠 ㅎ

    그런데 목사님이 답해주신 말씀중 상황은비슷한데 평안을 누린적있지않냐는 말에
    한가지 떠오르는 생각이있습니다

    아이가 엄마가 있음 아파도 배고파도 맘은 엄마가곁에 있는것만해도 평안해 하잖아요
    사랑하는 사람이 옆에있으면 그존재안으로도 좋듯이

    제가 이해한것이 맞나요.?

    그랬어요 같은상황인데도 아니 더 힘들었을때도 평안했던적이 많았는데 왜그런거죠?
    왜 이랬다 저랬다 내맘이 이모양일까요
    믿음이 약해서일까요
    다 내가 해결해보려는 오지랖인가요
    그러고보니 같은생황에도 어쩔땐 아무렇지도않고 때론 쓸데없이 힘들기도 하고 .... 어떻게해야하나요 ㅠ
  • sozo 2016.12.10 04:07
    같은 상황에서 성령충만한 삶을 살 때가 있고 그 반대의 모습일 때도 있습니다
    누구나 그렇습니다
    이미와 아직(already but not yet)의 삶을 살고 있기 때문입니다
    법적으로 의롭지만(칭의) 육신의 연약함으로 인해 아직 의롭지 못한 삶을 살기 때문입니다

    그럴때 지금처럼 주님앞에서 탄식을 하시면 생명의 성령의 법이 그 죽음의 법에서 해방시킵니다
    이미 그것이 잘못이고 왜곡된 모습이라는 걸 아는 것으로 그 죄의 올가미에서 벗어나시는 중인겁니다
    다만 여전한 고통은 아직 내 율법으로 인해 하느님의 법과 충돌되는 것이 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온전히 주님의 말씀에 순종하지 못하는 것이 있어서죠

    다른 말로 하면 그 율법은 모두 이생의 자랑이거나 육신과 안목의 정욕같은 건데
    이것들이 하느님의 법에 충돌됩니다

    예수의 죽음을 생각해 보십시다
    그의 죽음은 비참했습니다. 모든 사람이 그에게 비난을 퍼부었습니다.
    그의 죽음에 아무도 동정을 하거나 측은하게 생각하는 사람이 없었습니다
    나무에 매달려 죽는다는 건 공개처형을 당하는 것으로 공동체를 이루고 있는 사람들에게 본보기를 보여주는 것입니다
    매우 치욕적인 죽음입니다
    계시록에 성도를 상징하는 두 증인의 죽음도 동일했습니다
    길가다가 벼락맞아 비명횡사한다고 해도 그것이 나무에 매달려 죽는 것보다 훨씬 아름다운 마지막이라고 말할 수 있을 정도로
    에수와 두 증인의 죽음은 매우 욕된 모습이었습니다


    무엇이 하느님의 말씀을 순종하면 저절로 얻어지게 되는 평안을 빼앗는지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평안할 때가 있으셨다니 그 때를 기억해보세요
    말씀이 육신이 되는 경험을 하셨을 때일 겁니다
    성경을 찬찬히 읽으시고 그 기록된 말씀을 살아내시면 반드시 평안이 찾아옵니다

    성령충만과 침체가 반복이 되는 건 매우 자연스런 일입니다
    침체를 겪으실 때 나를 단련시켜 정금으로 만드시려는 하느님의 뜻을 이룰 기회라고 여겨
    늘 이기는 삶을 살아내시기를 축원드립니다
  • 하나님사랑합니다 2016.12.10 18:21
    감사합니다
    자식이 하나님 말씀과상관없이 자기생각이 옳다 주장할때
    불쌍한 주변 가족들이나 지인들을 생각할때,
    제육신이 내맘대로 안되고 연약하여 하고싶은일을 못할때,
    주로 이럴때 맘이 아프고 괴로운것같아요
    노력해도 안되는건 내가 할일이 아니라고 생각하는데
    맞는 생각인지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위의 문제로 가슴아파하고 지칠때가 종종있네요
    이또한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치못한 삶이라고 생각이드네요 ㅠ
    어째든 목사님말씀들으니 용기납니다 더 평안하려고 노력하고하나님께 감사하겠습니다 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679 북한 수재민 돕기 <함경북도 대홍수 피해 북녘동포 돕기 성금모금 현황을 보고드립니다.> 남녘 그리고 해외동포 여러분, 고맙습니다. 대홍수에 고통당하는 북녘 함경북도 동포들을 ... sozo 2016.09.19
678 디모데후서3장6~7 가만히 어리석은 여자의 집에들어가 .... 이게 무슨 말인지 또는 그여자는 항상 배우나 진리의 지식을 알지못한다 는 무슨뜻인가요 위의 두구절이 잘 이해가 안됩... 1 하나님사랑합니다 2017.03.27
677 그제 받은 편지 비밀해제 애청자 한 분이 3장이나 앞뒤로 빼곡하게 쓴 손편지를 보내오셨다 자신의 지난 날의 삶을 간략하게 쓰셨다 자신이 얼마나 욕심이 많았는지 그리고 자신... sozo 2017.09.14
676 사랑타령 미국 기독교인 미쿡 기독교인들은 사랑이라는 단어 하나로 자신의 기독교인으로서의 정체성을 확보하려고 한다 그중에 제일은 사랑이라고 했고 하느님께서 자신의... sozo 2016.06.16
675 핸드폰 분실 ㅠㅠ 광화문 나갔다가 오랜만에 소리도 지르구 왓다 갓다 길거리 인간예수들도 만나구 옛날 지인도 만나고 와우 ~~~~ 그런데 핸드폰이 ㅠㅠ 어디갔쥐   ㅜㅜ   예전 직... 3 쥰(joon) 2016.10.29
674 Yes! 왜 교회에 십자가가 없어요? 왜 사도신경을 안해요? 예수의 피로 깨끗해 지는 것이 아니라구요? 원죄가 없다구요? 노아의 홍수가 전 지구적으로 일어난 것이 아니... sozo 2016.11.01
673 이단모집 다수를 점령했던 정통 유대교에서 완전 이단이었던 예수처럼 진짜 이단 모집합니다 2 sozo 2017.06.26
672 제발 교회의 집단이기주의가 여기저기서 고발된다 목사가 문제가 아니라니까 쉽게 말해서 503호가 문제라기보다 503호를 여왕으로 만들어준 박빠들이 문제인 것처럼 교... 2 sozo 2017.09.01
671 비밀해제 이번주 방송 안내 비밀해제가 이번주에는 일요일 오전이 아닌 토요일 저녁에 방송됩니다 잊지마시고 많은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황목사 올림 sozo 2016.05.13
670 대화 아버지 사랑합니다 그래 알아 아버지는 제가 존경하는 유일한 분이세요 어제 들었는데도 기분이 좋구나 아버지께서 저를 사랑하시는 마음을 아니까 전 언제나 가... 2 sozo 2016.11.23
669 예수는 생명까지 내놨던 기쁜 소식이 이제는 겨우 320원짜리 장로면서 4성장군인 박찬주 장로가 한명 믿게만드는데 초코파이 하나면 된답니다 초코파이 하나가 320원이니 여러분이 믿는 예수의 기쁜 소식이라는게 생명인줄 ... 2 쥰(joon) 2017.08.10
668 하나님이 세상을 내려다보는 체계 인간들은 몸짓으로 그리고 말로 가까이서는 소통할 수 있었다. 문명이 시작되며 글로(서신), 전기의 발견으로 선을 통해 먼 곳 까지 전자파의 발견으로 선 없이도... 1 차영배원주 2016.02.16
667 세례 또는 침례 세례 또는 침례 꼭받아야 하나요? 교회 옮긴지 5년이 넘는데 등록을 안했는데 꼭 등록해야하나요? 전 교회생활이 좀 부담되서 안했는데 답변 부탁드려요 감사합니다 3 하나님을알고싶어요 2016.08.24
666 사람예수로 살기 - 예수교리 사람예수로 살기 - 예수교리 하느님은 안식일에 쉬지 않고 일하면 죽이라고 하셨다 왜냐하면 안식일은 안식, 즉 쉬는 날이기 때문이다 (문밖으로 나가서 교회를 ... file sozo 2016.10.02
» 안식 목사님 이땅에서 안식과 천국을 누린다는것은 어떻게 해야 하는겁니까 평안과고통이 항상 번갈아 가며 맘을 괴롭힙니다 예를들어 자식걱정 부모님걱정 내자신 연... 4 하나님사랑합니다 2016.12.08
664 하나님의 프로포즈(계19:6-9) 하나님을 본 사람은 없지만 하나님을 느낄 수는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사랑입니다. 어느 때나 하나님을 본 사람이 없으되 만일 우리가 서로 사랑하면 하나님이 ... 노아김태우목사 2016.12.17
663 성락교회 김기동먹사 드디어 수면위로 드러나는군요. http://star.mbn.co.kr/view.php?year=2017&no=426243&refer=portal   ‘그것이 알고싶다’ 성락교회 김기동 목사 소식에 누리꾼 분노 “목사 말은 믿을 수... 1 chris 2017.06.25
662 목사님 오래만에 질문이 생겼어요 ^^ 목사님 안녕하셨어요? 제가 힘들때 진솔한말씀으로 큰위로가 되어주셔서 감사했던 그때 받은사랑을 저와 저의가까운 이웃을 사랑하기위해 노력하고 살고있습니다 ... 3 하나님사랑합니다 2017.12.25
661 '벌레'와 '탈바꿈'에 대하여 "탈바꿈(Paradigm shift)   벌레같은 인생 거듭나는 것을 깨닫지 못했다.   유충이 나비의 세계를 모르듯이 내도 지혜로움을 알지 못했다.   유충이 화려한 나비... 차영배원주 2016.08.11
660 먹방 1 sozo 2017.02.1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44 Next ›
/ 4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