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목사님 저만그런가요
저는받는거는요 ~ 주는사람이 선한맘으로 내게 베풀기를 좋아하나부다
그래서 감사하게 받기도하구
쓸것을 조금씩이라도 나눠주고싶나부다 해서 기쁘게 받기도 합니다
참 감사하죠 어떠한이유든 서로가 백 마디 말보다 웬지 더 친하게느껴지기도 하니까요 ㅋ

그런데 주는건 고민을 많이 하게되요 ...그간 살다가 누군가에게 줄때 거절 당한적도있어서 조심스럽게 느끼기도 하지만 ㅋ
그사람이 좋아할까 아님 자기가 불쌍해서 주는가 등

모르겠어요 거절한 사람들이 왜 거절했는지 모르지만 신경이 쓰이고요
또 다른 생각은
내맘의 진심이 뭔가를 체크해야 해서 복잡한것같아요

내가 너보다 있으니까 주는거다 라던가
내가 이렇게 하면 상대가 나를 더 좋아 하겠지 웬지 모를 꼴같은
우월감 인가
또는 나도 없는데 내가 감히 뭐가 잘났다고 넉넉지도 않으면서
기부를해 누가보면 웃겠다 이런생각이 드는것같습니다
그래서 어렵습니다

그냥 첫 드는 맘으로 주고싶다 .나는 부족하지만 내가 그돈, 그물건 없어도 사니깐 돕고싶다. 이런 맘으로 기부해도 되는지 또는 감사해서 너무너무 감사해서 하고싶은것도있어요 이것은 좀다른유형의 기부이지만요
목사님의 생각을 듣고싶습니다 한말씀 해주세요 ^^
  • sozo 2017.01.01 21:26
    주고 싶다는 마음을 억누르실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누군가에게 무엇을 주실 때는 상대방의 심사도 고려를 해야 합니다
    누군가에게 무엇을 받는 것이 자존심이 상하는 사람이나 경우가 있기 때문입니다
    그건 받는 사람의 심리상태에 따라 다른 것이기 때문에 주는 사람이 그걸 일일이 다 알 수 없습니다

    저는 30대 중후반에 어느 과부가 우리집에 시장을 봐가지고 와서 냉장고를 채워주고 간 일이 있었습니다
    그때 저는 밤에 잠을 제대로 자지 못했습니다
    별의별 생각이 다 들어서였죠
    이렇게 형편없이 살면서 내가 신학교를 다니는 것이 옳은가
    신학을 한다는 건 순전히 나만을 위한 일이 아닌가
    가족의 희생을 담보로 내가 신학공부를 한다는 것이 옳은 일인가 등등의 생각과 함께
    30대 가장으로서의 자존심도 크게 상처를 입었었죠
    지금은 누가 저에게 그런 도움을 준다면 이런 고민을 하거나 상처받지 않았을 겁니다


    누구에게 무엇을 주시려는 마음은 선한 마음인데 억눌러야 할 것이 아닙니다
    다만 상대방이 어떨른지 한번쯤 생각해 보시구요
    그리고 사실 신뢰가 쌓이면 단돈 만원을 손에 쥐어준다고 해도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저는 20불을 주어본 적이 있고 가지고 있는 돈 2200불 가운에 2180불을 주어본 적이 있습니다
    두 경우 다 문제가 없었습니다

    선행은 실천을 많이 하면 할수록 잘하게 됩니다
    염려하지 마시고 실천하시기를 권합니다
  • 하나님사랑합니다 2017.01.02 01:50
    네 ~^^ 감사합니다
    잡다한 생각들이 오히러 핑계를 되는것같이 느껴지네요
    그리구 목사님의 그당시 예를 들으니 왜 받는 분들이 불편해 했는지
    이해도 되고요
    신뢰의 중요성도 고려해봐야 할 생각도 듭니다 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668 제발 교회의 집단이기주의가 여기저기서 고발된다 목사가 문제가 아니라니까 쉽게 말해서 503호가 문제라기보다 503호를 여왕으로 만들어준 박빠들이 문제인 것처럼 교... 2 sozo 2017.09.01
667 사랑타령 미국 기독교인 미쿡 기독교인들은 사랑이라는 단어 하나로 자신의 기독교인으로서의 정체성을 확보하려고 한다 그중에 제일은 사랑이라고 했고 하느님께서 자신의... sozo 2016.06.16
666 핸드폰 분실 ㅠㅠ 광화문 나갔다가 오랜만에 소리도 지르구 왓다 갓다 길거리 인간예수들도 만나구 옛날 지인도 만나고 와우 ~~~~ 그런데 핸드폰이 ㅠㅠ 어디갔쥐   ㅜㅜ   예전 직... 3 쥰(joon) 2016.10.29
665 Yes! 왜 교회에 십자가가 없어요? 왜 사도신경을 안해요? 예수의 피로 깨끗해 지는 것이 아니라구요? 원죄가 없다구요? 노아의 홍수가 전 지구적으로 일어난 것이 아니... sozo 2016.11.01
664 이단모집 다수를 점령했던 정통 유대교에서 완전 이단이었던 예수처럼 진짜 이단 모집합니다 2 sozo 2017.06.26
663 비밀해제 이번주 방송 안내 비밀해제가 이번주에는 일요일 오전이 아닌 토요일 저녁에 방송됩니다 잊지마시고 많은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황목사 올림 sozo 2016.05.13
662 대화 아버지 사랑합니다 그래 알아 아버지는 제가 존경하는 유일한 분이세요 어제 들었는데도 기분이 좋구나 아버지께서 저를 사랑하시는 마음을 아니까 전 언제나 가... 2 sozo 2016.11.23
661 안식 목사님 이땅에서 안식과 천국을 누린다는것은 어떻게 해야 하는겁니까 평안과고통이 항상 번갈아 가며 맘을 괴롭힙니다 예를들어 자식걱정 부모님걱정 내자신 연... 4 하나님사랑합니다 2016.12.08
660 예수는 생명까지 내놨던 기쁜 소식이 이제는 겨우 320원짜리 장로면서 4성장군인 박찬주 장로가 한명 믿게만드는데 초코파이 하나면 된답니다 초코파이 하나가 320원이니 여러분이 믿는 예수의 기쁜 소식이라는게 생명인줄 ... 2 쥰(joon) 2017.08.10
659 하나님이 세상을 내려다보는 체계 인간들은 몸짓으로 그리고 말로 가까이서는 소통할 수 있었다. 문명이 시작되며 글로(서신), 전기의 발견으로 선을 통해 먼 곳 까지 전자파의 발견으로 선 없이도... 1 차영배원주 2016.02.16
658 세례 또는 침례 세례 또는 침례 꼭받아야 하나요? 교회 옮긴지 5년이 넘는데 등록을 안했는데 꼭 등록해야하나요? 전 교회생활이 좀 부담되서 안했는데 답변 부탁드려요 감사합니다 3 하나님을알고싶어요 2016.08.24
657 사람예수로 살기 - 예수교리 사람예수로 살기 - 예수교리 하느님은 안식일에 쉬지 않고 일하면 죽이라고 하셨다 왜냐하면 안식일은 안식, 즉 쉬는 날이기 때문이다 (문밖으로 나가서 교회를 ... file sozo 2016.10.02
656 먹방 1 sozo 2017.02.10
655 '벌레'와 '탈바꿈'에 대하여 "탈바꿈(Paradigm shift)   벌레같은 인생 거듭나는 것을 깨닫지 못했다.   유충이 나비의 세계를 모르듯이 내도 지혜로움을 알지 못했다.   유충이 화려한 나비... 차영배원주 2016.08.11
654 원인규명 한국교회가 요모냥 요꼴인 이유는 하느님 말씀을 듣지 않아서다. 이스라엘도 그래서 망했던 건데 한국교회가 이스라엘의 전철을 그대로 밟고 있다. 교회도 열심히... 4 sozo 2016.12.08
653 목포극동방송출연 어제 목포극동방송에 출연했습니다 시종 마일드하게 방송에 임했습니다 그래도 진행자께서 살짝 뜨악하신 듯 했습니다 방송 마치고 밥도 같이 먹고 차도 마시고 ... sozo 2017.04.28
652 식기도 목사님이 식기도를 해주세요 전 밥 먹을 때 기도하지 않고 밥 먹는 목산데요 (깜놀 표정) 왜 식사기도를 하지 않으세요? 뭐 그냥,,밥 먹을 때마다 기도를 해야하... 2 sozo 2017.06.23
651 극동방송 인터뷰 스포 1 사회자: 목사님, 하시는 일을 소개해 주신다면요? 나: 교회를 멱살잡이 하는 일입니다. 사회자: (뜨악한 표정) 나: 왜 소설에서 욕이 나오면 그 소설의 일부로 보... sozo 2017.04.29
650 저의글 오해를 불러일으킬가 두렵습니다 작은자교회 성도님들의 올린 글이나 댓글을 살펴보면 정말 놀랍습니다. 가방끈긴 사람들이 높은 안목으로 바르게 성찰한 흔적으로 보이기 때문이죠. 그래서 너무 ... 차영배원주 2016.02.18
649 그냥 그렇다구 성경은 딱 요만큼 중요하다 절대로 그만큼 중요하지 않다 sozo 2016.07.23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44 Next ›
/ 4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