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난 늦어두 너~무 늦어;;;
이게 벌써 2006년도 일이라니...
하긴 그땐 내가 이런 쪽에 별 관심이 없었으니...
근데 이게 문제라;;;
사람들이 교회를 다녀도 자기 교회가
어떻게 돌아 가는지 관심이 없다
관심 받기도 싫고~
어쨋든...
오늘 아침에 들은 쇼킹한 사실!
서초동의 모 교회에서 목사님 찬가를
전 목사님 때부터 불러 왔다는 믿기지 않는
이야기가 내 귀에 들려왔다;;;
뭐냐~
공산당인줄~~~
교회당 안에서 이 무슨 썪을 짓들을...
어떻게 해야 하나...
뭐 하나님께서는 이미 그 교회를 버리신지
오래시겠으나
그 교인들이 불쌍타;;;
도대체 몇명이야;;;
하나 둘 셋..................
..................................
오늘 안으로 세겠나...포기;;;
  • 삼막골 2016.03.06 18:02
    군사정권때 부르던 서울의찬가가 ㅋ
    이노래모르면 간첩 ㅋ

    종이 울리네 꽃이 피네 새들의 노래 웃는 그 얼굴
    그리워라 내 사랑아 내 곁을 떠나지 마오

    처음 만나고 사랑을 맺은 정다운 거리 마음의 거리
    아름다운 서울에서 서울에서 살으렵니다
  • 스누피 2016.03.07 17:26
    제자훈련 원조교회의 모습..ㅋ
    예수의 제자가 아닌...담임목사의 제자로...
    ..제자훈련은 좋은데...안타갑다.
  • 시냇가에심은나무 2016.03.07 18:58
    아~~~~~
    그제자가 그제자가 아니였던 거군요?
    그럼 뭐....
    놀랄 일도 아니네요~ㅋ
    참 요상한 교회도 많아~
    교회 이름부터 맘에 안드는데 이참에
    간판도 목사교회로 바꾸지 그러나~
  • 쥰(joon) 2016.03.07 22:25
    모교회가 아니구 그냥 사랑의교회 오정현 먹사라구 이야기 하시지 ㅋㅋ
    역쉬 꼴통 예장합동측은 기대를 저버리지 않네요
    옥먹사나 오먹사나 꼴똥합동측 예수무당 만만세!!

    딱 어울리는 말이 잇네요

    '아주 지랄들을 하세요'
  • 시냇가에심은나무 2016.03.08 07:33
    캬~이거 거든요~~~~
    차마 못한 표현을 대신 속 시워~~~~~언 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꾸뻑)
  • sozo 2016.03.08 08:40
    아니 김교수님마저 이러시면?
    품위고 뭐고 어차피 시궁창에 버린 저야 그렇다지만 어쩌시려고 이러십니까?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 시냇가에심은나무 2016.03.08 17:58
    이미 같은 배를 타셨습니다~
    아니 타고 계셨습니다~ㅋ
  • 쥰(joon) 2016.03.09 07:04
    쥐를 보고 쥐라고하고 쓰레기를 쓰레기라고하고 지랄하면 지랄한다고 하는 것이 바른언어생활입니다 ^^
  • 시냇가에심은나무 2016.03.09 07:14
    네.
    저도 그렇게 배웠습니다!
    그런것을 전문용어라고 하죠!
  • 삼막골 2016.03.08 07:18
    주님께서 세운 목사님”
    찬양 충만 우리 목사님, high Praise 깊은 기도로
    모든 성도 하나되어 주께 영광 찬양 드리네
    Vision Maker 우리 목사님, 창조 은사 아이디어 맨
    예배 속에 생기 불어 이천 칠년 부흥 기대해
    Happy Boy 우리 목사님, 우리에게 기쁨 주도다
    곤한 마음 지친 영혼 참 회복과 자유함 얻네
    세계 품은 우리 목사님, 우리 지경 넓히셨도다
    열방 향해 가슴 열어 쓰임 받길 소원 갈망해
    주님께서 세운 목사님 날로 더욱 친근합니다
    순장들과 참 친구로 성령 안에 동행하시니
    존경하는 우리 목사님 날로 더욱 사랑합니다
    영원토록 마음 대해 목사님을 축복합니다
    < 후 렴 >
    목사님 뜨거운 찬양 ( 뜨거운 찬양 )
    목사님 거대한 비젼 ( 거대한 비젼 )
    목사님 순수한 열정 ( 순수한 열정 )
    목사님 따뜻한 사랑 ( 따뜻한 사랑 )
    주님께 감사해 주님께 감사해 주님께 감사 드리세
  • 시냇가에심은나무 2016.03.08 07:48
    성경적이고 아니고를 떠나서...
    이런 유치찬란한 가사의 희한한 노래를
    그 큰 교회가 불렀단 말이예요~?;;;
    눈을 몇번이나 부비고 봐도
    어이 없다는 생각 밖에는 안드네요~
    목구멍 밖으로 나올까 진짜?;;
    노래를 하는 인간이나 듣고 있는 인간이나;;;
    미쳤나봐요 교회들이
    어쩜 좋아요;;;
  • 대장정 2016.03.12 18:19
    이게 정말 사실이란 말씀이신가요?
    어처구니 없네요....
    출처가 어디인지 부탁드립니다
  • 시냇가에심은나무 2016.03.13 03:25
    저보다 더 늦으시군요~ㅎ
  • sozo 2016.03.08 08:35

    <대형화를 어쩔수 없다>라고 말한 옥목사를 처음 비판했을 때 사람들이 비웃음을 담아 저를 쳐다 보았습니다
    옥목사님을 비판하면 한국기독교 다 잘못되었다고 하는 것과 마찬가지였으니 말입니다

    <우리 목사님이 교회를 부흥시켰다>는 교회의 재벌화와 목사우상화라는 더러운 범죄를 은혜로 아는 헛된 믿음을 가진 사람들의 말입니다
    종이 종놈이어야지 상전이 되는 이런 덜떨어진 모습은 작은자공동체에서 아예 시작부터 없길 바랍니다
    저를 포함한 여러분 모두에게 적용되는 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569 또 무제 사막에나 갔다 올까 거기에 하느님이 계실까 sozo 2014.12.22
568 또 협심증 답답한 건 원래 답답해서가 아니라 답답하다고 생각을 하니까 답답하다고 느끼는 건데 지금 다 알면서 답답해하는 내가 답답해 sozo 2016.10.04
567 똥배짱 똥배짱 명사 1. 하느님의 경고에도 두려워하지 않는 배짱 (삼상8:9 이하) 2. 하느님을 개무시하는 배짱 (시편42:10) 1 sozo 2014.12.16
566 뛰어 내리라는 마귀의 유혹 [마태복음4:6-7] 6. 이르되 네가 만일 하나님의 아들이어든 뛰어내리라 기록되었으되 그가 너를 위하여 그의 사자들을 명하시리니 그들이 손으로 너를 받들어 발... sozo 2012.11.09
565 뜻, 때 그리고 방식 모든 하나님의 뜻은 인간의 뜻이다 모든 인간의 뜻은 하나님의 뜻이 아니다 때와 방식도 마찬가지다 sozo 2014.12.09
564 랍 벨의 <사랑이 이긴다> 비판 (원제: Love wins) 요즘 이 책이 말이 많네요 이런 류의 책들이 참 많은데..이게 성경적인지 않은지 잘 구별이 안됩니다 존 맥아더 목사님이 명쾌하게 집어내셨읍니다 그리고 두번째... sozo 2012.06.16
563 로마서 13장이 발목을 잡는다 &quot;박 대통령님은 사람이 세우신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세우셨습니다. 하지만 박 대통령님은 잘못을 분명히 하셨습니다. 그리고 조사를 받고 계십니다. 조사 결과... 4 sozo 2016.11.22
562 로버트 프로스트와 내 생각이 다른 점 가지 않은 길 노란 숲 속에 길이 두 갈래 났었습니다 나는 두 길을 다 가지 못하는 것을 안타깝게 생각하면서 오랫동안 서서 한 길이 굽어 꺾여 내려간 데까지 ... sozo 2015.01.03
561 리더의 리드 모세에게 다수 이스라엘은 반기를 들었다 이모저모 따져보니 잘못 리드한 리더라는 거다 그런데 따져 본 항목이 먹고 사는 문제였다. 리더 모세를 따랐더니 못먹... sozo 2017.03.10
560 마른 가슴을 가진 나에게 새벽에 찾아오셔서 하늘의 사랑을 꾹꾹 눌러 담아주신다 sozo 2012.12.13
559 만남의 기쁨, 소통의 유익함, 만남을 위한 여행 이번 황순기 목사님의 고국방문, 작은자교회 성도들의 만남과 이야기들을 소감과 함께 간략히 적어 보려합니다. 1. 오후 5시 목사님의 오랜 숙원이던 고국의 성도... 3 file 차영배원주 2016.03.02
558 만약 만약 하나님께서 물도 없고 먹을 것도 없는 사막으로 떠나라면 그리고 얼마나 그 사막에서 있어야 되는지를 모른다면 또 그리고 한 사흘 길쯤 가다가 쓰러지고 그... sozo 2014.06.21
557 많이 놀랐습니다 많이 놀랐습니다.   황목사님 귀국 덕분에 어디선가 만난적이 있는 듯한,  형제 자매님들을 만나게 되어서, 반가움과 기쁨도 있었지만,   가나안 성도가 된 이유... 1 chris이경희 2016.03.05
556 말빨 vs 영빨 아론과 모세 그리고 현대판 아론과 모세 또 그리고 불못에 던져질 거짓 선지자와 죽임을 당했다가 하늘에 올라간 두 증인 . . . 또 또 그리고 나 sozo 2012.09.24
555 말하기 싫다 어느 분이 다니던 교회를 떠났는데 다른 교회로 간 것이 아니라 아예 교회를 등졌다 사소한 트러블이 원인이 아니다 교회가 이제 넌덜머리가 난 것이다 오랫동안 ... sozo 2012.05.18
554 맹목적인 믿음(Blind Faith) 지금은 목사인 한 후배가 이런 고백을 했다 &quot;나는 이전에 죽을 병에 걸렸었는데 조용기 목사님의 기도로 치유가 되었다&quot; 그래서 내가 이렇게 물었다 &quot;기도로 병이... sozo 2013.12.02
553 먹물들의 유희 무슨 가수에게 평화상을 준 노벨상처럼 이 시대에 정말 의미가 전혀 없는 포럼이다 피멍울에 가슴을 부여잡을 수도 없는 2016년을 사는 사람들을 앞에 두고 먹물... sozo 2016.10.23
552 먹방 1 sozo 2017.02.10
551 메또디스트들의 등장 그 이름하여 종교개혁이라는 것이 있고 난 후에 바로 방법론자들이 들고 일어났다 잉글리시로는 메또디스트들 ㅋㅋ 어떻게 하면 뿅가게 할 것인가를 연구하고 실... sozo 2017.08.07
550 멕시코화 아침 막장 드라마보다 의미가 없는 한국에서의 WBC 야구대회 우리 사회도 점점 멕시코화 되는 중이다 sozo 2017.03.07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40 Next ›
/ 4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