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Humans appear to have some need to look down on someone; there’s just a basic tribalistic impulse in all of us,” Vance recently told The American Conservative. “And if you’re an elite white professional, working-class whites are an easy target: You don’t have to feel guilty for being a racist or a xenophobe. By looking down on the hillbilly, you can get that high of self-righteousness and superiority without violating any of the moral norms of your own tribe.” (기사내용중 일부)

 

한국에서도 인민을 개, 돼지라고 생각하는 자들이 있고
미국에도 인종차별이나 외국인을 혐오하는 등 사람을 아래로 내려다 보는(look down) 것이 자연스러운(basic tribalistic impulse) 일이라고 생각하는 쓰레기들이 있다. 


White Trash라고 불리는 이들이 트럼프를 지지한다는데
이명박근혜를 지지하는 자들을 영남쓰레기라고 불러도 될까

 

 

 

 

http://nypost.com/2016/07/30/why-white-trash-americans-are-flocking-to-donald-trump/

  • 차영배원주 2016.07.31 22:11
    그래도 영남에 신영복....... 그리고 김제동이 같은 애들도 있잔아요...ㅎㅎ
  • 쥰(joon) 2016.07.31 23:16
    그냥 꼴통쓰레게 정도로 ^^
  • 친구 2016.08.02 15:56
    어휴~~~'영남'쓰레기라니 ! 영남에 고향 둔 사람 괜히 죄의식 들게 하지 마십시오. 출신지는 바꿀수도 없잖아요....
  • sozo 2016.08.02 18:39
    White Trash가 백인 모두를 말하는 것이 아닌 것처럼 영남쓰레기는 영남인 모두를 말하는 게 아닙니다
    사드배치가 성주에 결정이 나기 전에 무려 87%의 성주군민이 독재세력을 지지했답니다
    지지한 이유는 자기지역 사람이라는 거니 그런 사람들을 특정해서 그런 사회적용어가 만들어져 사용될 수 있지않을까 했던 겁니다
    "우리가 남이가~" "나라를 팔아먹어도 새누리를 지지한다 왜? 우리 지역 사람이니까" 들어보셨죠?

    White Trash라는 말이 백인에 대한 인종차별적 표현이 아닌 것처럼 영남쓰레기도 그렇게 받아들여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친구님은 영남분이신가봐요 자랑스런 영남인이 되세요^^)
  • 게놈 2017.04.25 22:56
    영남 뿐 아니라 셜에도 쓰레기들 엄청 나조 ᆢ셜 쓰레기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629 지원요청 (밥차) [지원 요청] 백남기 선생님께서 돌아가신 일요일부터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운영하는 밥차가 조문객들에게 식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하루에도 1천 여명 이상에게... sozo 2016.09.29
628 내일 하루 전 새벽 세시 반에 혹시 오바한달까봐 하고 싶은 말도 못하고 짧은 시간에 든 정이라 사라질까 안절부절 주름살, 아니 이만한 나이면 그냥 알게되니까 알게 되어서 감추어도 보인 속... sozo 2016.10.04
627 창조의 목적은 하나님과영원한 안식인가요? 창조 하시고 뭔가 이루시기 위한것이 아니라 하나님의형상을 닮은 자들과의 영원한 안식 이라생각해도 되나요 2 하나님사랑합니다 2016.12.07
626 이해가 안되는 부분.. 하나님은 거룩하신 분이다.그런데 간음,살인을 저지른 다웟을 내 마음에 합한자라 하신다..모순이다. 거룩하신 하나님은 죄인 다윗이 절대 마음에 합할수 없다.. ... 4 스누피 2016.08.21
625 기독교근본주의가 만든 등신 우연히 읽은 페북글을 보니 목산가 선교산가 하는 어떤 자가 로마서13장 말씀을 언급하면서 모든 세상권세는 하느님께로부터 났으니 박근혜를 떠다 밀면 안되고 ... 2 sozo 2016.11.14
624 <사람예수로 살기> 안내 대안이 뭐죠? 대안이 만약에 기존의 교회에서 제공받던 종교적 상품들을 어떻게 확보할 수 있는가 하는 질문이라면 대안은 없습니다. 그런데 만약 하느님을 신앙... file sozo 2016.09.18
623 카페에서 이어진 사적 인터뷰 1 극동방송 사장님: 따님이 세분 있으시다고 하셨자나요. 그 따님들이 하느님께 어떻게 쓰임을 받기 원하세요? 나: 그냥 주 안에서 잘 살기를 바랍니다. 쓰임 그런 ... sozo 2017.04.29
622 대한민국 종교법 1.1 만18세 전에는 절이나 교회에 다닐 수 없다 1.2. 만30세 되기 전에는 신학교나 불교대학에 진학할 수 없다 1.3. 18세 이전의 미성년자를 절이나 교회로 데려... 1 sozo 2016.11.07
621 사람예수2 죽는게 맞아 근데 십자가가 어디 있더라? sozo 2016.09.08
620 난 아무도 신경 안써 팔자 고치기 싫다는데 억지로 고치라고 할 생각이 없다 근데 매맞으면서 붙어사는 한심한 여편네들 보니 답답은 하다 (성경에서는 여자가 죄를 먹고 재생산해내는... sozo 2016.09.22
619 습관, 어리석은 만날 사람이 없습니다 아니 만나지 않습니다 대화를 나눌 상대가 없습니다 힘듭니다 무슨 일을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라고 말하며 그 목사가 성경 한 구... sozo 2016.10.04
618 죽어서 천국 갈려고 믿나요? 결코 아닙니다. 방송과 페북을 통해 황목사님과 교제를 하게 되어 정말 기쁩니다. 방문 기념으로 저의 설교 한편 투척합니다.   천국은 가는 곳이 아닙니다.(2015년 2월1일 주일... 노아김태우목사 2016.12.05
617 직업병 안부가 궁금하다 모두 잘들 사셨으면 좋겠다 거의 매일같이 이 생각이 든다 직업병이다 9 sozo 2017.02.01
616 작별 - 또 만날 것을 약속해놓은 이별 file sozo 2016.10.23
615 어떤 어린애가 목사하겠다고 해서 해준 말 목사질을 그래도 하고 싶으면 뭣이 중헌지는 알아야 한다 뭔 먼지톨만한 문제를 가지고 대단한 믿음인양 떠들면 곤란해 minor issue에 목숨을 걸만큼 감정이 격해... 3 sozo 2016.10.26
614 진정한교회 12세기의 종교개혁자인 브레스키아의 아놀드가 말했다. &quot;어떤 시대에나 진정한 교회는, 현재의 교회에서 쫓겨난 사람들 사이에 있다&quot; 지당한 말이다. 우찌무라간... 1 스누피 2016.12.14
613 기독교사랑 사랑이 아닌데 사랑이라고 강변한다 그러니까 받은 사람이 느낌이 없다는데 지는 사랑을 했다는 거지 1 sozo 2016.09.11
612 먹물들의 유희 무슨 가수에게 평화상을 준 노벨상처럼 이 시대에 정말 의미가 전혀 없는 포럼이다 피멍울에 가슴을 부여잡을 수도 없는 2016년을 사는 사람들을 앞에 두고 먹물... sozo 2016.10.23
611 내삶을 바꾼 한구절 - 권하고 싶은 책 박총저 “내삶을 바꾼 한구절” 권하고 싶은책   125개의 수상(단상)들로 되어있고, 특히 믿는 사람들에게 잔잔한 감동과 깊은 여운을 남겨주는 수필집이다. 영성의... 2 차영배원주 2016.11.21
610 안식과 안식일 안식과 안식일   토요일이 또는 일요일이 안식일인가요? 이 질문은 날에 대한 의미가 강합니다. 그래서 저는 안식과 안식일을 나누었습니다. 안식의 의미와 안식... 1 노아김태우목사 2016.12.18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40 Next ›
/ 4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