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2014.04.15 07:10

죄사함의 확신....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안녕하세요 목사님, 우연히 알게되어 팟케스트 첫회부터 반복해서 듣고 있습니다.
한동안 사회생활 하면서 교회를 떠나있다가 와이프와 함께 작년 여름부터 열심으로 다시 신앙생활를 하고 있습니다.
버리지 않으시고 불러주신 하나님의 사랑에 눈물을 흘릴때도 많습니다.
하지만 요즘 가끔 불쑥불쑥 드는 생각이 과연 하나님께서 저의 지난날의 죄악을 진짜 용서하셨을까...라는 생각이 듭니다.

주일날 설교말씀을 듣고 목사님의 팟케스트를 듣고...다른 목사님의 설교말씀(이찬수목사님)도 팟케스트를 통해 들으면서 "내가 정말 죄를 많이 지었구나....도저히 용서받을 수 없겠다..."라는 생각이 들면서 힘이 빠질 때도 있습니다.

눈물로 회개하고 다시금 그런 죄악을 짓지 않기 위해 스스로 노력하고 있지만 순간순간 그런 생각이 드는건 어쩔 수 없네요....

제 믿음이 부족해서겠지만...목사님이시라면 이런 저에게 어떤 말씀을 해 주실 수 있으신지 여쭤보려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 sozo 2014.04.16 08:39

    안녕하세요

    얼굴을 맞대고 하는 대화가 아니더라도 마음을 열고 말씀을 해주시니 감사합니다


    고민이 많으시군요

    그런데 왜 '하나님이 죄를 진짜 용서하셨을까' '죄를 많이 지었으니 도저히 용서를 받을 수 없겠다'라는 생각이 불쑥불쑥 드시는지요?

    하나님께 감사를 드리는 가운데 부정적으로 나타나는 그 심리기제는 무엇입니까?



    하나님은 사람이 의로워서 의롭다고 하신 것이 아닙니다

    하나님을 향한 믿음을 보여서 의롭다고 하신 것입니다

    죄인이 아니어서가 아니라는 말씀입니다

    하나님이 '의롭다'는 법적선언을 해주신 이유는 죄책감에서 해방시키시기 위함입니다

    이 칭의라는 법적선언이 없으면 사람은 죄책감에 시달리며 인생을 살 수 밖에 없습니다

    왜냐하면 사람은 누구나가 죄를 짓기 때문입니다

    저도 매일같이 죄와 투쟁하며 삽니다

    그리고 너무도 허망하게 무너지는 저를 발견할 때가 한 두번이 아닙니다


    그리고 이 죄책감에서 해방시키신 이후에는 죄의 오염으로부터 막아주십니다

    이걸 성화라고 하죠

    그러니 칭의나 성화나 모두 하나님의 사역(work)입니다

    신자는 하나님의 말씀을 읽고 듣고 그 가운데 기록된 것을 지키며 사는 사람들을 말합니다


    짧은 글이라 다 이해할 수는 없지만 저는 지금 하고 계시는 고민이 매우 왜곡된 신앙의 모습이라고 생각됩니다

    그런 부정적인 심리기제가 무엇인지는 모르겠지만 분명한 건 하나님이 아니라 사탄이 만들어 심어놓은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매일의 삶에서 나는 그리스도 안에 있는지를 점검하시는 삶이기를 바랍니다


    [고린도후서13:5]

    너희가 믿음에 있는가 너희 자신을 시험하고 너희 자신을 확증하라 예수 그리스도께서 너희 안에 계신 줄을 너희가 스스로 알지 못하느냐 그렇지 않으면 버리운 자니라



    하나님께 감사로 제사를 드리고 그 마음의 중심에 죄의 오염에 대해 예민한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시는 것으로 보아 지금 고민하고 계시는 것은 하늘을 보지도 못하고 가슴을 치며 "주여 나는 죄인이로소이다"하는 것으로 들립니다. 하지만 말씀으로 사탄을 분별하는 것은 부족해 보입니다. 한국교회 전체의 문제이기도 한 이 말씀부족사태가 혹 나를 덮친 것은 아닌가를 살펴보시기를 바랍니다. 


    인간적인 위로를 드리지 못한 것을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2017년 가을 한국여행 일정안내 3 sozo 2017.09.28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398 혹독한 겨울 보다도 진실이 잊혀질까 두렵다. 자신들의 시간들을 맘꺼히 내놓고 진실을 외치는 자원 봉사자들                                     자원 봉사자들이 줄어들면서 중요한 천막이 불이 꺼질때가... 2 file 사는날까지 2016.02.07
397 1월 마지막날 소녀상을 찾았습니다. 매서운 겨울 바람이 부는데도 경찰은 소녀상을 지켰을까요? 아님 소녀상을 지키는 대학생들과 시민을 감시 했을까요. 천막도 없이 여대생들이 몇몇이 모여 소녀... 1 file 사는날까지 2016.02.07
396 방언 쑈쑈쑈 3 sozo 2016.02.06
395 설날입니다 성도님 줄거운 명절 보내세요 주머니사정은  넉넉치 않더라도 맘것 이웃 친지 가족에게  축복해주십시다 저도  지갑이 얄팍하여  8일9일  산행하며  체력단련이나... 1 칠천인 2016.02.05
394 작전명 발키리. 이재명의 청년배당을 막아라 ( 펌 ) 국민의 복지 문제로 대선때 표를 얻구선 튀는 정부에 당당한 이재명 성남시장.......   다소 거슬리는 단어가 있음. ( 죄송 )   잠시 웃고 가시고 새해 복 많이 ... 사는날까지 2016.02.05
393 우상에게 절하기? 절친한 친구 아버님 장례식에서 그동안 해왔던 기독교식 묵념 기도를 하지않고 불신자들이 하는 큰절 두번을 올려드렸다... 3 스누피 2016.02.02
392 인천모임 안내 안녕하세요 작은자교회 첫 전체모임이 있을 예정입니다 2월28일 일요일 오후 5시에 인천삼막골이라는 막창집에서 모이려고 합니다 주소하고 전화번호는 아래 따로... 14 file sozo 2016.01.30
391 299석 새누리가 이번에 180석을 넘길 가능성이 있다고 한다 성공한다고 해도 100석을 넘게 다른 당이 가져간다 그런데 기독교계는 횡령, 배임, 성폭력, 권력세습, 논문... 5 sozo 2016.01.29
390 애국시민 황교안이라는 총리놈이 태극기가 게양되고 애국가가 울려퍼질 때 가슴 뭉클한 감동이 생긴다며 애국가를 1-4절을 완창해야 애국시민이라고 했다 비슷하게,,, 젊은... 7 sozo 2016.01.29
389 백남기 농부님의 안타까운 현실. 도대체 어떻게 설명해야 될른지 답답하네요. 죽음을 넘나드는 사람은 있는데 가해자는 말이 없고 시위 했다는 이유로 끌려가는 사람은 많은데 역시 국가는 나 몰... 2 사는날까지 2016.01.27
388 비밀해제 출연자 모집 샬롬~! 황목삽니다 이제 한달 남짓 지나면 여러분들을 뵙겠군요 처음 뵙는거라 그런지 조금 설렙니다 삼막골에서 먹고 마시면 금새 친해질 수 있겠죠 제가 한국에... 6 sozo 2016.01.25
387 나를 모른다 이름:황순기 나이: 56세 직업: 목사 키: 170cm 몸무게: 65-70kg 머리카락: 흰머리가 많음 건강상태: 양호하나 당뇨병 있음 가족관계: 부인과 세 딸 성격: 이중적 ... 4 sozo 2016.01.24
386 축하해주세요^^ 작은자교회 성도님들.. 오늘 큰아들 성연이가 동아방송예술대학교 실용음악학과 드럼전공 합격..서울호원대학교 호원아트홀 실용음악학과 드럼전공 합격했습니다 ... 14 삼막골 2016.01.21
385 초대교회로 돌아가지 맙시다 제발,,,초대교회로 돌아가지 맙시다 초대교회로 돌아갈 방도도 물론 없구요 초대교회가 뭐 그리 본받을만한 교회가 아니거든요 아시아의 일곱교회를 보시기 바랍... 3 sozo 2016.01.20
384 나에게 세상과 교회의 기준점 나에게  교회와 세상  사람의  기준점은  세월호 입니다 세월호 뭐  글타고 내가  세월호 집회  한번 가보았고 가까운 팽목항 두번 그들에게   어떠한 위로나  힘... 1 칠천인 2016.01.18
383 이동원에게 속았다 이동원목사는 한국기독교의 지성중 하나로 꼽힌다 나름대로 말씀강해가 유명한 이유다 그 이동원목사의 로마서를 오래전에 사서 읽은 적이 있다 그때 그 책을 보... 2 sozo 2016.01.17
382 생각이 달라 한국교회를 걱정하고 있는 기독교신자들이 활로를 모색하고 있다 그래서 이런 저런 대안들을 내놓는다 들어보면, 목사 월급을 빼앗아야 한다느니 평신도 중심이 ... 2 sozo 2016.01.17
381 새정치와 짐승들 안철수의 새정치가 드디어 모습을 드러내기 시작했다 이전까지는 창조경제와 더불어 이름만 있고 실물이 없는 2대 미스테리 가운데 하나였는데 새정치는 베일을 ... 1 sozo 2016.01.17
380 사랑으로 서로 종노릇 하기 - 타계하신 신영복 선생을 생각하며... 신영복 선생(40년생인 저보다 한 살 연하이지만)님께서 돌아가셨다는 안타까운 소식(1.16)을 접합니다. 옥중생활 20년간 감방 좁은 공간에서 사색과 성찰을 통해 ... 2 차영배원주 2016.01.16
379 하는 일마다 잘 될 것이다 (시편 1) [시편1:1-3] 1. 복 있는 사람은 악인의 꾀를 따르지 아니하며, 죄인의 길에 서지 아니하며, 오만한 자의 자리에 앉지 아니하며, 2. 오로지 주님의 율법을 즐거워... 1 sozo 2016.01.11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43 Next ›
/ 4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