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2014.04.22 06:57

목사님 궁금해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안녕하세요 

저는 말레이시아에 살고 이곳 한인교회를 나가고 있습니다

늘 십일조에 대해 의문들이 많았었고 민감한주제다보니 주변 집사님이나 목사님께 물어보고도싶고 얘기나누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하고 늘 궁금함과 의문들로 답답해하던차에 목사님 방송을 듣고 속이 후련해지고 지금까지 제가 가슴속에 품고있던 보따리가 풀리는 느낌이였습니다 감사합니다

그런데 저희 교회에선 주보에 헌금명단이 표시되지않고 있지만 얼마전 담임목사님께서 십일조는 하는게 맞다는 설교를 한번 하신적이 있습니다 그런데 이런경우 전 그렇게 하지 않는다해도 이미 알고있는걸 주변 같은 구역식구 집사님들께 십일조가 죄란걸 알리는게 맞는건지 그냥 조용히 다녀야하는건지 참 여러생각들로 복잡합니다 제가 섬기는교회가 규모가 작아 말한마디 잘못해도 전체소문이 나는건 금방이라 참 조심스럽네요

이럴땐 어찌해야 하나요???  알려주세요

  • sozo 2014.04.22 21:01

    안녕하세요

    말레이시아에서 방송을 들으신다니 반갑고 또 법조문으로서의 율법에서 자유함을 얻으셨다니 기쁩니다

    말씀드린 것처럼 십일조를 하는 것이 죄인 것은 율법을 법조문으로 여겨 안하면 안되는 것으로 믿고 하는 경우입니다. 만약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자유를 누리는 가운데 수입의 10%를 헌금으로 한다면 그건 죄가 되지 않습니다. 이 부분에서 확실한 정리가 필요합니다


    그리고 질문을 저에게 해오셨으니 저의 믿음과 생각을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말씀을 듣고 십일조 율법이 법조문으로서 이미 폐기가 된 것을 이제 알게 되었고 그래서 주님이 주신 자유를 누리고 있는데 아직 율법에 매여있는 식구들을 보고 어찌 해야 하는지 질문하셨죠? 어쩌긴요. 그 식구들도 그리스도 안에서 자유를 누리게 해드려야죠^^


    마태10:34 이하에 보면 그리스도께서는 자신이 평화를 주러 세상에 온 것이 아니고 불화하게 하러 온 것이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가장 가까운 관계인 가족을 예로 아들이 아버지와, 딸이 어머니와, 며느리가 시어머니와 불화하게 하러 오셨다고 말씀하셨습니다. 바른 복음은 세상과 충돌을 벌일 수 밖에 없음을 말씀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리고 이 말씀은 제자들에게 하나님을 신앙한다고 하는 유대인 사회의 한 복판에서 하신 말씀입니다. 복음을 깨닫고 그 복음을 삶으로 살아내는 일은 이와같이 충돌을 야기하는 삶이 될 수 밖에 없습니다.


    제 방송을 들으시고 가슴속에 품고 있던 보따리가 풀리는 느낌을 받았다고 하셨죠? 교인중에도 그러실 분이 계실 겁니다. 제가 (기독교계 내에서의)사회적 왕따를 자처하고 방송을 하는 것도 세상 사람들 눈치를 보는 것보다 그렇게 사는 것이 훨씬 가치있고 기쁨을 주는 삶이기 때문입니다. 


    그리스도를 따르는 제자라면 복음을 전하는 것은 사명 즉 신앙적 의무입니다. 다만 방법(혹은 전략)적인 측면은 여러가지 경우를 상정하고 다양하게 고려를 하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참조: 고전9장) 목사님이 절대적 영향을 미치는 분이시니까 목사님께 질문하는 형식을 빌어서 목사님의 잘못된 율법에 대한 해석을 지적할 수 있을 것이구요, 아니면 교인들에게 제 방송을 은근히 소개해서 듣게 하여 교인들 사이에서 십일조 율법에 대한 대화(controversy)가 생기도록 하실 수도 있습니다. 분명한 건 어떤 경우라고 충돌을 피할 수 없다는 것입니다. 


    그리스도의 육성을 들려드리겠습니다

    [마태복음10:38-39]

    38. 자기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르지 않는 자도 내게 합당하지 아니하니라

    39. 자기 목숨을 얻는 자는 잃을 것이요 나를 위하여 자기 목숨을 잃는 자는 얻으리라



    신자로서 살다가 중요한 결정을 내려야 하는 때가 온 것입니다

    승리하시길 응원합니다


    주 안에서 황목사 올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2017년 가을 한국여행 일정안내 3 sozo 2017.09.28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618 또 무제 사막에나 갔다 올까 거기에 하느님이 계실까 sozo 2014.12.22
617 또 협심증 답답한 건 원래 답답해서가 아니라 답답하다고 생각을 하니까 답답하다고 느끼는 건데 지금 다 알면서 답답해하는 내가 답답해 sozo 2016.10.04
616 똥배짱 똥배짱 명사 1. 하느님의 경고에도 두려워하지 않는 배짱 (삼상8:9 이하) 2. 하느님을 개무시하는 배짱 (시편42:10) 1 sozo 2014.12.16
615 뛰어 내리라는 마귀의 유혹 [마태복음4:6-7] 6. 이르되 네가 만일 하나님의 아들이어든 뛰어내리라 기록되었으되 그가 너를 위하여 그의 사자들을 명하시리니 그들이 손으로 너를 받들어 발... sozo 2012.11.09
614 뜻, 때 그리고 방식 모든 하나님의 뜻은 인간의 뜻이다 모든 인간의 뜻은 하나님의 뜻이 아니다 때와 방식도 마찬가지다 sozo 2014.12.09
613 랍 벨의 <사랑이 이긴다> 비판 (원제: Love wins) 요즘 이 책이 말이 많네요 이런 류의 책들이 참 많은데..이게 성경적인지 않은지 잘 구별이 안됩니다 존 맥아더 목사님이 명쾌하게 집어내셨읍니다 그리고 두번째... sozo 2012.06.16
612 로마서 13장이 발목을 잡는다 &quot;박 대통령님은 사람이 세우신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세우셨습니다. 하지만 박 대통령님은 잘못을 분명히 하셨습니다. 그리고 조사를 받고 계십니다. 조사 결과... 4 sozo 2016.11.22
611 로버트 프로스트와 내 생각이 다른 점 가지 않은 길 노란 숲 속에 길이 두 갈래 났었습니다 나는 두 길을 다 가지 못하는 것을 안타깝게 생각하면서 오랫동안 서서 한 길이 굽어 꺾여 내려간 데까지 ... sozo 2015.01.03
610 리더의 리드 모세에게 다수 이스라엘은 반기를 들었다 이모저모 따져보니 잘못 리드한 리더라는 거다 그런데 따져 본 항목이 먹고 사는 문제였다. 리더 모세를 따랐더니 못먹... sozo 2017.03.10
609 마라나타 이집트를 세상으로 말한 거나 바벨론을 멸망당할 음녀라고 한 걸 보면 국제정치무대라는 데에서 힘이 쎈 나라들이 자기 말을 듣지 않는 나라를 집단적으로 왕따시... sozo 2017.09.14
608 마른 가슴을 가진 나에게 새벽에 찾아오셔서 하늘의 사랑을 꾹꾹 눌러 담아주신다 sozo 2012.12.13
607 마술에 이단성을 제기한 예장통합 유감 시몬이라는 사람이 있었는데, 그는 마술(sorcery)을 부려서 사마리아 사람들을 놀라게 하며, 스스로 큰 인물인 체하는 사람이었다. 그래서 낮은 사람으로부터 높... sozo 2017.09.10
606 만남의 기쁨, 소통의 유익함, 만남을 위한 여행 이번 황순기 목사님의 고국방문, 작은자교회 성도들의 만남과 이야기들을 소감과 함께 간략히 적어 보려합니다. 1. 오후 5시 목사님의 오랜 숙원이던 고국의 성도... 3 file 차영배원주 2016.03.02
605 만약 만약 하나님께서 물도 없고 먹을 것도 없는 사막으로 떠나라면 그리고 얼마나 그 사막에서 있어야 되는지를 모른다면 또 그리고 한 사흘 길쯤 가다가 쓰러지고 그... sozo 2014.06.21
604 만약에요 만약에요 지옥에 가봤더니 지옥에서 맨날 기분좋은 일들이 벌어진다고 생각해봐요 하루는 살살녹는 육회에 탕탕이가 어우러진 음식과 잘 담근 동동주를 마시구요 ... 1 sozo 2017.08.29
603 많이 놀랐습니다 많이 놀랐습니다.   황목사님 귀국 덕분에 어디선가 만난적이 있는 듯한,  형제 자매님들을 만나게 되어서, 반가움과 기쁨도 있었지만,   가나안 성도가 된 이유... 1 chris이경희 2016.03.05
602 말빨 vs 영빨 아론과 모세 그리고 현대판 아론과 모세 또 그리고 불못에 던져질 거짓 선지자와 죽임을 당했다가 하늘에 올라간 두 증인 . . . 또 또 그리고 나 sozo 2012.09.24
601 말하기 싫다 어느 분이 다니던 교회를 떠났는데 다른 교회로 간 것이 아니라 아예 교회를 등졌다 사소한 트러블이 원인이 아니다 교회가 이제 넌덜머리가 난 것이다 오랫동안 ... sozo 2012.05.18
600 매력적이긴 한데,, 농담도 적당히 하고 농담가운데 뼈 있는 말도 좀 할 줄 알고 그래야 하는데 예수께서는 머리 참 안쓰셨다 그냥 좌충우돌 막 해부치셨다 그래서 모난 돌이 정맞듯... sozo 2017.10.11
599 맹목적인 믿음(Blind Faith) 지금은 목사인 한 후배가 이런 고백을 했다 &quot;나는 이전에 죽을 병에 걸렸었는데 조용기 목사님의 기도로 치유가 되었다&quot; 그래서 내가 이렇게 물었다 &quot;기도로 병이... sozo 2013.12.02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43 Next ›
/ 4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