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목사님 저만그런가요
저는받는거는요 ~ 주는사람이 선한맘으로 내게 베풀기를 좋아하나부다
그래서 감사하게 받기도하구
쓸것을 조금씩이라도 나눠주고싶나부다 해서 기쁘게 받기도 합니다
참 감사하죠 어떠한이유든 서로가 백 마디 말보다 웬지 더 친하게느껴지기도 하니까요 ㅋ

그런데 주는건 고민을 많이 하게되요 ...그간 살다가 누군가에게 줄때 거절 당한적도있어서 조심스럽게 느끼기도 하지만 ㅋ
그사람이 좋아할까 아님 자기가 불쌍해서 주는가 등

모르겠어요 거절한 사람들이 왜 거절했는지 모르지만 신경이 쓰이고요
또 다른 생각은
내맘의 진심이 뭔가를 체크해야 해서 복잡한것같아요

내가 너보다 있으니까 주는거다 라던가
내가 이렇게 하면 상대가 나를 더 좋아 하겠지 웬지 모를 꼴같은
우월감 인가
또는 나도 없는데 내가 감히 뭐가 잘났다고 넉넉지도 않으면서
기부를해 누가보면 웃겠다 이런생각이 드는것같습니다
그래서 어렵습니다

그냥 첫 드는 맘으로 주고싶다 .나는 부족하지만 내가 그돈, 그물건 없어도 사니깐 돕고싶다. 이런 맘으로 기부해도 되는지 또는 감사해서 너무너무 감사해서 하고싶은것도있어요 이것은 좀다른유형의 기부이지만요
목사님의 생각을 듣고싶습니다 한말씀 해주세요 ^^
  • sozo 2017.01.01 21:26
    주고 싶다는 마음을 억누르실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누군가에게 무엇을 주실 때는 상대방의 심사도 고려를 해야 합니다
    누군가에게 무엇을 받는 것이 자존심이 상하는 사람이나 경우가 있기 때문입니다
    그건 받는 사람의 심리상태에 따라 다른 것이기 때문에 주는 사람이 그걸 일일이 다 알 수 없습니다

    저는 30대 중후반에 어느 과부가 우리집에 시장을 봐가지고 와서 냉장고를 채워주고 간 일이 있었습니다
    그때 저는 밤에 잠을 제대로 자지 못했습니다
    별의별 생각이 다 들어서였죠
    이렇게 형편없이 살면서 내가 신학교를 다니는 것이 옳은가
    신학을 한다는 건 순전히 나만을 위한 일이 아닌가
    가족의 희생을 담보로 내가 신학공부를 한다는 것이 옳은 일인가 등등의 생각과 함께
    30대 가장으로서의 자존심도 크게 상처를 입었었죠
    지금은 누가 저에게 그런 도움을 준다면 이런 고민을 하거나 상처받지 않았을 겁니다


    누구에게 무엇을 주시려는 마음은 선한 마음인데 억눌러야 할 것이 아닙니다
    다만 상대방이 어떨른지 한번쯤 생각해 보시구요
    그리고 사실 신뢰가 쌓이면 단돈 만원을 손에 쥐어준다고 해도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저는 20불을 주어본 적이 있고 가지고 있는 돈 2200불 가운에 2180불을 주어본 적이 있습니다
    두 경우 다 문제가 없었습니다

    선행은 실천을 많이 하면 할수록 잘하게 됩니다
    염려하지 마시고 실천하시기를 권합니다
  • 하나님사랑합니다 2017.01.02 01:50
    네 ~^^ 감사합니다
    잡다한 생각들이 오히러 핑계를 되는것같이 느껴지네요
    그리구 목사님의 그당시 예를 들으니 왜 받는 분들이 불편해 했는지
    이해도 되고요
    신뢰의 중요성도 고려해봐야 할 생각도 듭니다 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781 종교개혁실패 옛날 호랑이가 담배 먹던 시절에 있었던 종교개혁은 완전한 실패였다 근데, 왜 잔치를 벌이는거야? 19 sozo 2017.08.07
780 메또디스트들의 등장 그 이름하여 종교개혁이라는 것이 있고 난 후에 바로 방법론자들이 들고 일어났다 잉글리시로는 메또디스트들 ㅋㅋ 어떻게 하면 뿅가게 할 것인가를 연구하고 실... sozo 2017.08.07
779 급하게 처리할 일 늙은 교인들이 다 죽어 없어져도 젊은 교인들이 늙은 교인들하고 비슷해서 기독교는 변하지 않을거다 그러니까 빨리 버려야 한다 sozo 2017.08.07
778 저장강박증 쓰레기를 주어다가 집안 가득히 쌓아놓는 사람들이 있다 모아야만 한다는 생각을 지나치게 하는 강박증일 것이다 기독교도 유대교처럼 버려야 하는 건데 못버리고... sozo 2017.08.07
777 7월 후원금 입금 내역 7월 (구제) 7/1 무명 5만원 7/2 박명숙 2만원 7/6 무명 5만원 7/7 무명 3만원 7/8 안준영 3만원 7/15 문영철 5만원 7/20 무명 5만원 7/28 무명 3만원 7/31 무명 3... 1 sozo 2017.08.01
776 미주 민가협 양심수후원회 미주 민가협 양심수후원회 후원자가 되어 주세요! 조국 대한민국이 침몰하고 있습니다. 수많은 국민들이 피땀으로 일구었던 민주주의는 해산 중이며 고조되는 전... sozo 2017.08.01
775 완료형과 진행형 하느님의 주권적 일하심은 완료형 자유의지는 진행형 sozo 2017.07.26
774 소녀에게 sozo 2017.07.25
773 물타기 하느님이 전병욱을 반드시 단죄할 것이다 - 손혜원(국회의원) 언제? 그리고 어떻게? (이런 건 믿음도 뭣도 아니다.) sozo 2017.07.25
772 대통령께 보내는 이메일 문재인 대통령님께 안녕하십니까 긴 글을 읽으실 수 없을 것 같아서 바로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우리 동포 이주연님이 사드배치를 반대한다는 이유로 한국에 가는 ... sozo 2017.07.24
771 빌어먹을 적임자론 또 터졌다 힘이 쎈 깡패같은 고등학생놈이 친구들을 지속적으로 두둘겨 패며 돈을 갈취했다 이 깡패놈도 성공만 하면 적임자가 되는 거겠지?! sozo 2017.07.24
770 은혜, 그 요상한 컨셉 더럽고 음란하고 욕심 사납고 악하기까지 한데 자신이 주님의 은혜로 산단다 sozo 2017.07.24
769 경건주의와 근본주의 포커하지 말자는 경건주의는 질 떨어지고 축자영감의 근본주의는 사악하다 개신교도가 착하지 않은 이유도 근본주의 영향이다 sozo 2017.07.24
768 호수와 시냇물 내 마음은 호수라고 했더니 표현으로 보아 후대에 누가 끼워넣은 구절이어서 진리가 아니라고 하는 신학도 있다 어느 오래된 책을 보니까 호수가 아니고 시냇물이... sozo 2017.07.24
767 축자영감이란 내 마음이 호수라고 했더니 진짜로 마음이 호수라고 바득바득 우기는 걸 말한다 sozo 2017.07.24
766 신의 전적주권과 인간의 자유의지에 대한 설명 신의 전적 주권은 감나무라는 나무를 제일 처음 만드신 것과 자신이 자연에 부은 질서로 감꽃과 차를 만들 수 있는 잎과 달달한 열매 감을 열리게 하는 거고 자유... 60 sozo 2017.07.18
765 받은 문자 어떤 건물안에서 눈물 콧물 흘리며 주님께 사랑한다고 고백하는 거 주님께서 매우 싫어하신다 어떻게 아냐고? 주님께서 나한테 직접 문자 주셨거든 사랑은 그렇게... sozo 2017.07.18
764 정통목사의 똥 정통에 속한 목사들이 병아리 눈물만큼 기득권을 지웠다고 막 자랑한다 근데 여전히 거기서 똥싸고 있다 똥이 금이라고 우기면서,,, 참고) 또한 모든 것을 해로 ... sozo 2017.07.17
763 안식일 2 목사들은 월요일에 대부분 쉰다 공식적으로 휴무일로 정한 목사들도 많다 교인들에게는 안식일이 주일이라는 일요일로 대체되었다고 안식표정 지을 것을 강요하고... 2 sozo 2017.07.17
762 안식일 1 안식일에 아무 일도 하지 말고 안식을 누려보라는 하느님 말씀을 전적으로 무시하고 외면하니까 교회라는델 가면 예배와 봉사에 치여 안식이고 뭐고 없다 2 sozo 2017.07.17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53 Next ›
/ 5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