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정이철 목사님께서

조용기 목사님에 대한 신학적 비판을 잘 정리해 놓으셨네요.


제가 아는 한

이 정도는 70-80년대에 모든 건전한 개신교인들의 기본 인식이었는데

어느 때부터 이런 걸 가지고 신학적으로 논박을 해야 하는 지경에 이르렀는지

대단히 안타깝네요.

교회에서 그냥 감정에 취해 찬양하고, "불 받는" 게 무슨 자랑인냥 떠들어 대면

소위 "부흥"한다는 인식이 만연하다는 것 자체가

한국 교회가 상당히 우려스러운 상황에 처해 있다는 반증이 아닐까 합니다.


조용기 목사님에 반해

비교적 냉정하게 제자 훈련으로 평신도들을 신학적으로 잘 가르쳐 온 것으로

평가되는 사랑의 교회마저

오정현 목사님 등장 이후

조용기 목사님 교회를 따라 하는 모습을 볼 때

왜 옥한음 목사님이 생전에 크게 우려하셨는지 되돌아 보게 되네요.


Retrieved on 1/13/2014 from http://www.newsnjoy.or.kr/news/articleView.html?idxno=195950

  • sozo 2014.01.16 03:41

    성령운동은 이제 비판을 많이 받아 선을 그으려는 목사나 교회들이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 지금은 조엘오스틴의 <Become Better You>식의 거짓복음이 더 큰 문제라고 보입니다. 교단과 교파를 막론하고 이 거짓교리를 수용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이 교회를 사랑하시고 따라서 정신적 물질적으로 더 잘되는 것이 복음이라는 거지요. 조엘오스틴 이전부터 이미 뿌리를 내리고 확산되어 있던 이 거짓복음이 조엘오스틴으로 인해 더욱 공고해지면서 사대주의적인 한국교회는 정신적 물질적으로 더 나은 나를 추구하는 것을 복음으로 받아들이고 있습니다. 


    물론 아직도 조용기식 성령운동의 영향력은 크게 남아 있습니다. 현재도 그의 예수보다 더 놀라운 업적(?)으로 인해 다수의 신학자나 목사들이 조용기씨의 거짓복음에 동조 혹은 침묵으로 방관하고 있습니다. 이건 신앙의 양심을 파는 영적 창기와 같은 행동인데 군중 속에 숨어 자신이 안보일 거라고 생각하는 겁니다. 그런데 하나님도 보지 못하실까요. 이와같이 문제는 조용기 한 사람이 아니라 이를 두둔하거나 방조하는 다수입니다. 정이철 목사도 조용기씨가 아니라 다수가 자신의 글을 보고 깨우치기를 바라는 것일겁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2018년 가을여행 일정 sozo 2018.09.07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599 논산 닥터 스누피 file sozo 2016.10.23
598 아! 목포 file sozo 2016.10.23
597 무주 리조트 모임 file sozo 2016.10.23
596 <사람예수로 살기> 스냅들 file sozo 2016.10.23
595 Warm hearted ladies 인사동 file sozo 2016.10.23
594 삼막골에서 김쌤과 우리안님의 질의/응답시간이 압권이었던 시간이었습니다 다른 분들도 중간 중간 맛깔나는 말씀들을 나누었죠^^ file sozo 2016.10.23
593 폐지줍는 어르신들 삼막골 잔치 인천에서 삼막골이라는 막창집을 운영하시는 주인장께서 가게 앞을 지나다니시는 폐지줍는 어르신들을 모셔서 소고기, 삼겹살, 막창등으로 점심 대접을 해드렸습... file sozo 2016.10.23
592 먹물들의 유희 무슨 가수에게 평화상을 준 노벨상처럼 이 시대에 정말 의미가 전혀 없는 포럼이다 피멍울에 가슴을 부여잡을 수도 없는 2016년을 사는 사람들을 앞에 두고 먹물... sozo 2016.10.23
591 신실함과 신실함 에베소교회의 성도들은 신실하다는 칭찬을 들었다 내가 네 행위와 수고와 네 인내를 알고 또 악한 자들을 용납하지 아니한 것과 자칭 사도라 하되 아닌 자들을 시... sozo 2016.10.17
590 <사람예수로 살기> 사진들 file sozo 2016.10.14
589 영적정체성 시간이 지날수록 내 정체성이 더욱 분명해진다 나는 듣보잡 목사이고 이단이다 기존의 교단이나 목사들에게는 분명 그렇다 이게 신이 나를 설명하는 영적 정체성... 3 sozo 2016.10.13
588 황목사님 2번째 한국방문 작은자교회 모임 황목사님 2번째 오셨네요. 어렵고 먼길이지만... 2016년 10월 9일 오후 5시 인천 삼막골에서 모임을 갖고 유익하고 많은 대화를 나누었습니다. 목사님 남은 일정... file 차영배원주 2016.10.09
587 고 김성수 목사님에 관하여..... 요즘 제가 하루에 적어도 2개씩은 황 목사님 말씀을 듣고 있는데 그중 오늘은 (자살하면 지옥가나요)를 듣는중에 고 김성수 목사님 얘기가 나왔는데 황 목사님께... 8 오직은혜로.. 2016.10.04
586 문득 든 생각 내 삶은 믿음이다 아니 내 믿음이 삶이다 이러거나 저러거나 믿어서 사는 건 분명하다 sozo 2016.10.04
585 새벽 은혜 예수가 진리여서 내가 숨을 쉴 수 있다 아니면 뉴포트비치 피어에서 낚시바늘에 꿰어 걸려올려진 고등어처럼 파닥거리다가 죽었을거야 sozo 2016.10.04
584 또 협심증 답답한 건 원래 답답해서가 아니라 답답하다고 생각을 하니까 답답하다고 느끼는 건데 지금 다 알면서 답답해하는 내가 답답해 sozo 2016.10.04
583 습관, 어리석은 만날 사람이 없습니다 아니 만나지 않습니다 대화를 나눌 상대가 없습니다 힘듭니다 무슨 일을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라고 말하며 그 목사가 성경 한 구... sozo 2016.10.04
582 내일 하루 전 새벽 세시 반에 혹시 오바한달까봐 하고 싶은 말도 못하고 짧은 시간에 든 정이라 사라질까 안절부절 주름살, 아니 이만한 나이면 그냥 알게되니까 알게 되어서 감추어도 보인 속... sozo 2016.10.04
581 사람예수로 살기 - 예수교리 사람예수로 살기 - 예수교리 하느님은 안식일에 쉬지 않고 일하면 죽이라고 하셨다 왜냐하면 안식일은 안식, 즉 쉬는 날이기 때문이다 (문밖으로 나가서 교회를 ... file sozo 2016.10.02
580 한경직 목사님에 대한 질문입니다. 오늘 황 목사님 에피소드 사람들의 교회, 장로들의 교회 듣다가 한경직 목사님께서 전두환 씨를 을지문덕에 비교하시면서 훌륭한 장군이라 하셨다고 하신 것 같은... 11 오직은혜로.. 2016.10.01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51 Next ›
/ 51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