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Ken Lee 목사님... 이 문장은 어떻게 생각하시는 지요? 목사님 견해를 듣고 싶습니다. "**교회는 예배를 통하여 하나님을 영화롭게 한다고 믿는다. 우리는 예배를 준비하고 드리는 일은 가장 가치 있는 일이며 공예배는 ** 교회의 가장 중요한 첫 번째 사역이라고 확신한다. **교회는 교회의 예배를 바로 세워가며 예배자를 준비시키고 훈련하는 일을 통하여 교회를 세우는 일에 우선권을 둔다."


[황순기]
황순기 예배는 1. 원어로 발에 입을 맞추다의 뜻이 있습니다. 2. 그리고 자기 몸을 거룩한 산 제물로 드리는 것이라고 성경은 말합니다(롬12장) 그러니까 예배는 신자의 정체성을 나타내주는 가장 기본적인 것(요소, 실천practice)입니다. 따라서 예수의 죽음과 부활에 동참했다고 하는 신자(believer, the people who were born toward heaven 롬6장)는 예배를 훈련하거나 연습할 이유가 없습니다. 또 예배는 세워가는 성질의 것이 아니고 예배자는 준비를 시켜야 할 대상이 아닙니다. 교회를 세우는 건 예배를 통해서가 아니라 하느님의 영광(의, 공의로 나타나는 하느님의 사랑)이 신자들을 통해 나타나는 것으로 세워집니다
 

  • 차영배원주 2016.09.08 15:32
    예배는 "나의 몸을 거륵한 산 제물로 드려라" 에 방점을 찍습니다.
  • 스누피 2016.09.09 03:16
    허병섭목사님같으신 분이 참교회를 세우시고
    신령과 진리로 몸으로 산 제사를 드리신 거였군요...
  • 삼막골 2016.09.12 18:54
    나의몸을 거룩한 산 제물로 드려라..
    불의에 저항하는 예수의 실천적 삶처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592 사진계시 안되거나 어려움 사진을 계시할 수 있는 방법이 없네요. 이미지 업로드는 있느데 그것도 링크 URL만 통해서 가능하구요. 직접 내검퓨터에서 업로드 할 수 있으면 좋겠네요. 대부분... 시냇물 2015.11.03
591 사탄의 형상 오래전 성경공부 공과책에 사탄을 그려놓은 것이 있었다 눈만 빼고 전부 검정색인 상상이 가능한 흔한 그런 모습이었다 그런데 정말 사탄이 그렇게 생겼을까? 사... sozo 2017.08.30
590 사형이 구형되었다 2014년 6월23일에 하늘재판이 열렸는데 인명살상과 강간 그리고 유괴및 인신매매를 무수한 사람들 앞에서 하나님의 뜻이라고 말한 거짓종교 지도자들에게 사형이 ... sozo 2014.07.07
589 산타 클로스와 예수 1 산타 클로스는 선물 보따리를 들고 사람들을 찾아간다 예수는 빈 손으로 간다 sozo 2012.12.20
588 산타 클로스와 예수 2 산타 클로스는 울면 안된다고 말하고 예수는 울라고 말한다 sozo 2012.12.20
587 산타 클로스와 예수 3 산타 클로스는 일년에 하루만 일하고 예수는 365일 내내 일한다 sozo 2012.12.20
586 산타 클로스와 예수 4 산타 클로스는 미국에만 3천명이 있지만 예수는 진짜로 단 한명이다 sozo 2012.12.20
585 산타 클로스와 예수 5 산타 클로스는 착한 사람에게 가지만 예수는 죄인에게 간다 sozo 2012.12.20
584 살다보니 그렇게 되었다 나는 단일화와 싸운다 흔히 말하는 사고의 획일화 말이다 저절로 그렇게 되었다 소위 종이라고 종질을 하다보니 사람들 앞에서 말을 하는 때가 많아서다 꽤 많은 ... sozo 2017.11.06
583 살며 사랑하며 명성교회사태가 작게나마 대한민국의 민낯을 또 드러냈다 듣보잡인 내가 명성교회 사태에 대해 방송을 했더니 응원의 댓글들과 함께 비난의 글들도 섞여있었는데 ... sozo 2017.11.15
582 살면서 놓치고 싶지 않은 사람     세상을 살아가면서 놓치고 싶지 않은 사람이 있습니다. 별 소식이 없는 듯 이리 살아도 마음 한편엔 보고픈 그리움 두어 보고 싶을 때면 살며시 꺼내보는 사... celonogo 2019.06.07
581 살아서 죽은 자들 돌 위에 돌 하나도 남지않고 다 무너질 것을 거룩한 것이라고 믿는 자들 불의와 탐욕일지라도 더 넓고 더 크게를 목이 터져라 외치는 자들 그래서 자기 십자가를 ... sozo 2013.12.02
580 삶 (1) 삶이 아름답다는 걸 눈물 흘려보니 알겠다 sozo 2018.03.13
579 삶 (2) 삶이 논문이면 재미없어 삶은 시여야만 해 sozo 2018.03.13
578 삶 (3) 지리산 천왕봉에서의 일출보다 밤샘작업 마치고 돌아오다 군청색의 새벽에 만난 갑작스런 보름달보다 287번 국도 주변의 물감을 흩뿌려놓은 듯한 봄의 첫 들꽃들... sozo 2018.03.13
577 삶이 나를 속였던 시절 누구나 다 그렇겠지만 나도 청년시절 막 달렸었다 그래야만 하는 줄 알았던 거다 그러니까 정신적 여유공간이 사라졌었다 당연히 비판능력 역시 동시에 없어졌다 ... sozo 2017.10.11
576 삼막골에서 김쌤과 우리안님의 질의/응답시간이 압권이었던 시간이었습니다 다른 분들도 중간 중간 맛깔나는 말씀들을 나누었죠^^ file sozo 2016.10.23
575 삼십배 육십배 백배 눈꼽만큼 떼 주었는데 고맙다고 큰 광주리 하나 가득 담아주셨다 1 sozo 2016.03.05
574 삼위일체 저도 깜빡 깜빡 잘 못 이해할 때가 많은데 기독교 신앙의 신비 중 가장 중요한 삼위일체에 대해 잘 정리한 글이 있어서 나눠 보고자 합니다. 이인규라는 분이 쓰... 2 file 신기해 2013.03.26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56 Next ›
/ 56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