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노년이 될수록 보수화가 경향을 갖는 것은

동서양을 막론하고 어느 정도는 있다고 생각합니다.

 

소위 말하는 386세대는 현대사에 4.19나 정권교체라는

성과를 얻어서 나름대로 영향력을 행사해서 자긍심을 가졌다고 생각합니다.

 

반면, 이들을 키운 부모 세대는 일제도 전쟁도 겪고 보리고개를 넘어서

자식들을 키우셨겠죠 ..  그 와중에 군사정부의 독제, 경제 정치의 이념논쟁

등으로 패를 만들고 기득권을 독점화한 반면 ,

 

일반인, 자신들의 정체성을 발견하는 것이 과거로의 회의였을 것이란 생각이 듭니다.

사실 지금 잘나가면 현실만 행복해 하죠 ... 안되면 과거의 향수를 그리워하지 않나요??

 

그나마 박정희의 경제적 부흥의 주역이라는 생각으로

위안을 얻지 않나 하는 생각을 갖습니다.

한편으로 측은하기도 하죠 ..??

 

진짜로 불쌍한 부모님들 세대입니다.

새벽에 나가 해가 져야 일이 끝나는 막노동의  삶이라면 말입니다.

 

저도 군제대하고 막일을 했는데

새벽에 나가 해가 어둑해 져야 일을 마무리했죠

90년도 그랬습니다.  요즘은 5시 되면 일 안합니다. 세월이 빠르게 변하는 거죠 ..

 

---

부모의 말씀을 따르는 것을 미덕으로 여긴 아름다움이 있기 하지만, ...

한국의 경우는 비판의식을 갖기가 매우 어려운것 같습니다.

 

저도 군제대하고 중학교에서 매점알바를  잠시 한 적이 있습니다.

그때 전교조 교사들이 등교시간에 학교 앞에서 신문을 나눠줬죠

그러면 앞에서 받는데 ...

학교 안에서는 뒷짐 지고 그 신문을 전부 수거하죠

 

"나 이 신문을 보고 옳고 그름을 판단할 겁니다. 이거 못줍니다."

라고 대항하는 선생님들 못봤습니다.

고개 숙이고 그냥 주고 가죠 ...

 

싸우기 싫어서기도 하고

채념이기도 하고

자식들 생각이기도 하고 ...

다 개인사정이 있겠지요 ..

 

--

신학교에서도 마찬가지였죠

학기 중간에 교수님이 책 한권을 소개해 줬습니다.

몰트만의 "오늘의 신학 무엇이 문제인가?" ?? 아마 이걸 겁니다.

근데 한 학생이 교수님 자유주의 산학자를 소개시켜 준다고 논란?을 일으겼죠..

 

그 전에 교수님께서 말씀하시길,

우리 라인은 아니지만 참고로 한번 읽어보라고 조심스럽게 말씀하셨는데도 말입니다.

 

참 나 ... 대학에서 조차도 이러니 어이가 없죠 ....

아무리 신학이 돌이 가는 곳이라지만 이건 뭐 ..?? 

 

나와 다른 것을 용납못하는 거죠 .. 사실 잘 알지도 못하면서 말입니다.

알고 비판하거나 숙지하고 자신의 의견을 말하면 모르겠는데

읽지도 않고 교수한테 이름만 듣고 따지니  ... 

 

--

어이구 어영 부영 하니 글이 길어졌네요

본론은 말도 안한거 같은데  ... 하여간

 

쉐퍼의 말이 생각납니다.

"정직한 질문에 정직한 답변" 참 명언 아닙니까??

 

"사실"과 "해석"을 구분못하거나

아예 개념이 없는 것 같기두 하구요 ...??

 

  • sozo 2015.10.22 14:27
    영훈씨는 이전에 저더러 보수라고 했습니다
    사실 이전에 영훈씨는 자신의 생각을 전혀 내비치지 않았어요
    요즘에 조금 털어놓았죠
    그러니까 보수화로 진행되었다기 보다 조금 더 진보로 진행이 되었다고 말하는 것이 더 옳을 것 같습니다

    아무튼 저는 여전히 성경을 가지고 고민을 하고 있지만 그 고민은 한 사람의 분량을 넘지 못합니다
    그래서 앞으로 더 많은 사람들이 성경을 통한 하느님의 뜻을 나누는 기회가 이 마당을 통해 이루어졌으면 좋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498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사랑한다 , , , 내 마음을 알아주었... sozo 2017.10.26
497 사랑하지 못한 죄 참 약삭빠르다 이리도 빨리 정리를 해버리니 그런데 머리에서 정리한 생각은 조금 있으면 흐트러 지던데 그래도 그럴 수 밖에 없으니 언제나 그랬듯이 간단하게 ... sozo 2014.12.26
496 사랑하는 아들아 [장헌권 서정교회 담임목사] 감옥에 있는 양심수에게 보내는 편지 2017. 12.15. 00:00:00 “몸은 어떤지 따뜻한 밥 한 끼 함께 먹고 싶구나! 사랑하는 아들... sozo 2017.12.15
495 사랑타령 미국 기독교인 미쿡 기독교인들은 사랑이라는 단어 하나로 자신의 기독교인으로서의 정체성을 확보하려고 한다 그중에 제일은 사랑이라고 했고 하느님께서 자신의... sozo 2016.06.16
494 사랑의 교회 실패 2 먹음직하고 보암직하다고 세상 영광을 먹어 버렸다if (window.EBMessageReceived) {window.EBMessageReceived(decodeURIComponent('undefined'),decodeURICompone... sozo 2013.12.01
493 사랑의 교회 실패 사랑의 교회가 바벨탑을 쌓고 그걸 은혜라고 속였다 sozo 2013.12.01
492 사랑의 교회 성공 300명이 교회 앞마당에서 불의를 자행하는 교회를 보고 옷을 찢고 재를 뿌렸다 sozo 2013.12.01
491 사랑은 아무나 하나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이라는 말을 이래서 못했던 거지 싶다 [로마서5:6-8] 6. 우리가 아직 연약할 때에 기약대로 그리스도께서 경건하지 않은 자를 위하여 죽으셨... sozo 2015.01.04
490 사랑으로 서로 종노릇 하기 - 타계하신 신영복 선생을 생각하며... 신영복 선생(40년생인 저보다 한 살 연하이지만)님께서 돌아가셨다는 안타까운 소식(1.16)을 접합니다. 옥중생활 20년간 감방 좁은 공간에서 사색과 성찰을 통해 ... 2 차영배원주 2016.01.16
489 사랑스런 우상 우상이 말을 붙여온다 우상이 논리적으로 말을 한다 우상이 감성을 터치한다 우상이 표정짓는다 우상이 꽃잎을 사뿐이 즈려밟으며 걷잔다 우상이 사랑스럽다 1 sozo 2016.07.09
488 사람이 꽃보다 아름답다 들에 핀 이름모를 꽃이라도 하나님이 주신 생명이 있으니 아름답다 해가 넘어갈 무렵의 낯선 바다 풍경은 경외감이 든다 우거진 숲속에 나무가지와 잎들을 뚫고 ... sozo 2013.03.21
487 사람을 얻기 위해 목사님 이전 교회분들을 만나 아무리 진리를 말해도 듣지 않습니다 그리고 오히려 이단에 빠졌다는 말을 합니다 정말 너무 답답합니다 그건 믿고 계시는 것이 옳... sozo 2017.10.25
486 사람예수로 살기 - 예수교리 사람예수로 살기 - 예수교리 하느님은 안식일에 쉬지 않고 일하면 죽이라고 하셨다 왜냐하면 안식일은 안식, 즉 쉬는 날이기 때문이다 (문밖으로 나가서 교회를 ... file sozo 2016.10.02
485 사람예수3 너무 불쌍한 사람들 다 살리고 차라리 내가 죽었으면 좋겠다 1 sozo 2016.09.08
484 사람예수2 죽는게 맞아 근데 십자가가 어디 있더라? sozo 2016.09.08
483 사람예수1 겁도 안나고 무섭지도 않다 어차피 죽기살기니까 근데 너무 슬픈 일이 많아서 힘들다 sozo 2016.09.08
482 사드배치를 강력 반대.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이 더위에도 사드배치를 강력히 반대하는 집사님이 계시네요. 목포에 사시는 김중겸 집사님이 누군가에게는  힘이 될거라 여기면서, 이번... 2 file 사는날까지 2016.08.02
481 사도신경에 대한 해설을 부탁합니다. 요즘, 우연히 목사님 팟방말씀을 잘 듣고 잇습니다. 모태신앙인데... 요즘,,, 모든 교회일을 내려 놓고 종교생활에 대한 고민을 3년째 하고 잇습니다   드릴말씀... 3 버지니아서집사 2015.12.21
480 사대종미긍정 지난 주 뉴스를 보니 CBS anchor Charlie Rose 가 성추행으로 한방에 훅 갔다 이번주 뉴스에는 Today Show 의 host 인 Matt Lauer이 부적절한 성적행위로 NBC에서... sozo 2017.11.29
479 사기 고졸이라고 사기를 쳤다 근데 영 반응이 시원챦다 이번엔 들켰나? ㅋㅋㅋㅋ 근데 집사님께서는 뜨악했다니 적어도 한 사람에게 내 사기는 성공한 것이다 (근데내... 3 sozo 2016.03.03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 54 Next ›
/ 5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