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2016.01.29 04:52

애국시민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황교안이라는 총리놈이 태극기가 게양되고 애국가가 울려퍼질 때 가슴 뭉클한 감동이 생긴다며

애국가를 1-4절을 완창해야 애국시민이라고 했다

 

비슷하게,,,

젊은 아이들이 온갖 악기를 동원해 연주하는 찬양집회라는 스탠딩 콘서트에 참석해

눈물(감동)을 흘리며 찬양하는 것으로 그리스도나라 애국시민이라고 생각하는 것이 아닐까?

 

 

  • 사랑에빚진자 2016.01.29 15:35
    하나님은 마음만 보시는 것이 아니라 믿는 마음이 행함으로 이어지시기를 원하고 계시는 것 같아요.
    행위로 구원받는 것은 아니지만 진정한 믿음은 그냥 삶으로 나타나게 되는 것 같아요.
    참된 믿음은 말이 필요없는것 같아요. 삶으로 나타내어지는 것이니까 말이죠.
    세상에서나 교회에서나 성령충만한 삶은 요란하지 않고 그저 하나님의 말씀이 나를 통해 밖으로 흘러나오는 것 아닐까요.
    황목사님 만나뵙고 싶은데 집사람이 예수, 교회 이런 단어만 들어도 경끼를 하는 사람이라 그리고 저를 밀착경호를 하고 있어서 어떻게 움직일 수가 없네요. 예수님 알고 나면 눈물흘리며 감사하고 기뻐하게 되는데, 제대로 알기 전에는 무조건 거부하니 믿는다는게 인력으로는 안되는 일임을 실감하게 됩니다.
  • 차영배원주 2016.01.29 18:35
    사랑에 빚진자님 정말 바른 믿음을 가지신 분이네요.(저의 의견)
    저도 가나안 성도지만 말씀이 중심인 작은자교회(인터넷교회) 공동체에 가입했습니다.
    닫힌 기성교단과는 다른 열린공동체 입니다. 님께서 지금처럼 하시는 것도 예배라고 생각됩니다. 용기를 가지세요.
    언젠가는 배우자님도 동행하실 것입니다.
    목사님 2.28(일요일) 인천삼막골에서 오후 5시 작은자교회 성도님들 모임이 이씁니다.
    용기를 내서 그때 한번 참여해보시기를 권면합니다.
  • 사랑에빚진자 2016.01.30 06:07
    좌우로 치우치지 않을려고 노력하다보니 뜨뜨미지근한 신앙인으로 살아가고 있는건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항상 깨어있으려고 하는데 막상 일상속에서 잘 안되는거 같습니다.
    제가 살고 있는 곳이 경남 진주라 같은 직장에 다니고 있는 집사람에게 무슨 핑계를 대고 인천까지 올라갈 수 있을까요
    거짓말 했다가는 곧 들통날 텐데 말이죠. ㅎㅎ
    이럴땐 아내가 예수님을 믿는 사람이면 얼마나 좋을까 싶네요.
    기독교라는 것이 참 우스운거 같아요. 교파가 왜 그리도 많은지요.
    성경에서는 예수를 그리스도로 시인하는 자마다 형제요 자매라고 하던데. 장로교, 감리교, 성결교, 침례교, 장로교도 고신, 합동, 통합.....
    정말 희안한거 같습니다.
    온전히 예수를 그리스도로 시인하는 사람 1명만 있어도 우리나라는 변하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정말 내가 성경말씀을 믿는다고 할 수 있는건지 ... 거짓말쟁이인것 같습니다.
    성경말씀을 정말 믿는다면 어떻게 지금처럼 이렇게 평범하게 일상을 살 수 있을까요 ?
    말씀중에 보면 각지체마다 주어진 달란트에 충성하며 살라는 말씀이 있기도 하지만, 그냥 이렇게 우리가족끼리 편안하게 즐겁게 살면 되는건지...
    한 영혼이 천하보다 귀하다고 하신 말씀이 있는데 온전히 예수를 그리스도로 시인하는 변화된 한 영혼이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기 때문에 이 말씀을 하신건지 궁금합니다.
    하여튼 황목사님과 그리고 생각이 통하는 예수님을 사랑하는 지체님들이 계시니 감사할 따름입니다.
  • 삼막골 2016.01.30 02:12
    황목사님 왈...신앙생활은.. 일상에 신자가 살아가는삶..
    공감100퍼^^
    일상의삶 자체가.. 신앙생활이길 소망합니다
  • 사랑에빚진자 2016.01.30 06:11
    저도 삶이 곧 신앙생활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일주일에 한시간 교회갔다 오는게 신앙생활이라면 그건 동창회 모임과 무슨 차이가 있겠습니까 ?
  • 사는날까지 2016.01.30 04:49

    애국자 드립질.
    태극기 부착하고 군복입고 애국가 부르면 애국자가 된다??
    애국이란 단어를 쓰며 애국을 강조하는 이들의 면면을 보면
    웃프기도 ( 웃기고도 하고 슬픈기도 ) 합니다.
    아래 링크는 애국을 말하는 이들의 면면을 보여줍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RWT3rE34Eq8

    저도 한 때는 ? 지금도 찬양을 좋아하기는 하지만
    아래 링크는 어린이들이 부르는 노래는 혐오스럽네요.
    "천원짜리 기막히게 찾아내는 자"
    https://www.youtube.com/watch?v=fVEv8Ql0UBs

  • sozo 2016.01.30 05:46
    천원짜리 기막히게 찾아내는 자,,이런 노래가 교회에서 버젓이 불려진다는게 비극입니다
    게다가 어린애들을 동원해서 돈뜯어내는데 쓰지 않습니까
    앵벌이시키는거죠

    화가 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410 천국의 문을 두드려라 이 글은 저만의 생각이니 오해하지 마십시오. 천국의 문을 두드릴 수 있는 사람은 누구일까요? 예수님의 새계명을 지키는 사람요. 그러면 100%지키는 사람요? 그... 1 차영배원주 2016.02.21
409 심판의 연기 그리고 재림은 언제(노아, 소돔...) 이 세상 모든 것은 생성과진화를 거쳐 소멸에 이르며 인생도 태어나서 삶의 과정을 거쳐 죽음에 이르는 여정입니다. 이는 모든 만물의 이치입니다. 탄생 존재 소... 차영배원주 2016.02.21
408 기독교적 종말론과 엔트로피 종말론 1. 우주의 역사와 진화 빅뱅 이후 현재의 우주가 되기까지는 137억년의 과정이 있었고, 우리가 속해있는 은하 말고도 수만 개의 은하가 존재한다고 합니다. 또한 ... 1 차영배원주 2016.02.20
407 믿는자의 덕목과 세상의 덕목 1. 믿는 자의 덕목은?   “요13:34 새 계명을 너희에게 주노니 서로 사랑하라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 같이 너희도 서로 사랑하라”은 예수님이 우리에게 주신 새계... 4 차영배원주 2016.02.19
406 저의글 오해를 불러일으킬가 두렵습니다 작은자교회 성도님들의 올린 글이나 댓글을 살펴보면 정말 놀랍습니다. 가방끈긴 사람들이 높은 안목으로 바르게 성찰한 흔적으로 보이기 때문이죠. 그래서 너무 ... 차영배원주 2016.02.18
405 내 삶속의 삼위일체 삼위일체 나에게는 골치 아픈 개념이다. 많은 목사 그리고 성서학자들이 성경기록에는 없는 삼위일체의 당위성을 설명하고자 애쓰지만은 나로서는 이해하기도 힘... 4 차영배원주 2016.02.17
404 하나님이 세상을 내려다보는 체계 인간들은 몸짓으로 그리고 말로 가까이서는 소통할 수 있었다. 문명이 시작되며 글로(서신), 전기의 발견으로 선을 통해 먼 곳 까지 전자파의 발견으로 선 없이도... 1 차영배원주 2016.02.16
403 제로섬사회와 하나님의 공의 1. 제로섬 사회(레스터 C 서로, 메사추세츠 공과대학 교수의 저서): 제로섬 게임과 같은 이야기로 승자의 얻은 재화의 총화와 패자의 잃은 재화의 총화를 합하면 ... 1 차영배원주 2016.02.15
402 봉하마을 함께 가실 분 29일에 1박2일 예정으로 봉하마을 갑니다 같이가실 분 계시면 댓글로 남겨주시거나 톡 주세요 29일 아침에 만나서 함께 간단하게 식사하고 과천에서 비밀해제청취... 3 sozo 2016.02.13
401 일본의 조선침략 후원자 미국 [한미관계를 돌아본다 ] 일본의 조선침략 후원자 미국             루즈벨트의 일본 지원과 ‘가쓰라-태프트 밀약’     러일 전쟁이 일어나기 전부터 미국은 일본... 2 chris 2016.02.12
400 하나님의 뜻 그리고 나와의 관계 (창세기 1장27절) “하나님이 자기 형상 곧 하나님의 형상대로 사람을 창조하시되 남자와 여자를 창조하시고”에서 하나님과 사람과의 관계는 어떻해야 하는가에대... 차영배원주 2016.02.11
399 설연후 윤동주의 시를 읽고 대리만족 설연후 갑작스런 딸의 병고로 가족모임이 불발 독고노인이 많은 성찰의 시간을 가졌다. 지금까지 살아오면서(76세) 내 삶의 정체성과 그간의 삶의 편린들을 되돌... 3 차영배원주 2016.02.09
398 혹독한 겨울 보다도 진실이 잊혀질까 두렵다. 자신들의 시간들을 맘꺼히 내놓고 진실을 외치는 자원 봉사자들                                     자원 봉사자들이 줄어들면서 중요한 천막이 불이 꺼질때가... 2 file 사는날까지 2016.02.07
397 1월 마지막날 소녀상을 찾았습니다. 매서운 겨울 바람이 부는데도 경찰은 소녀상을 지켰을까요? 아님 소녀상을 지키는 대학생들과 시민을 감시 했을까요. 천막도 없이 여대생들이 몇몇이 모여 소녀... 1 file 사는날까지 2016.02.07
396 방언 쑈쑈쑈 3 sozo 2016.02.06
395 설날입니다 성도님 줄거운 명절 보내세요 주머니사정은  넉넉치 않더라도 맘것 이웃 친지 가족에게  축복해주십시다 저도  지갑이 얄팍하여  8일9일  산행하며  체력단련이나... 1 칠천인 2016.02.05
394 작전명 발키리. 이재명의 청년배당을 막아라 ( 펌 ) 국민의 복지 문제로 대선때 표를 얻구선 튀는 정부에 당당한 이재명 성남시장.......   다소 거슬리는 단어가 있음. ( 죄송 )   잠시 웃고 가시고 새해 복 많이 ... 사는날까지 2016.02.05
393 우상에게 절하기? 절친한 친구 아버님 장례식에서 그동안 해왔던 기독교식 묵념 기도를 하지않고 불신자들이 하는 큰절 두번을 올려드렸다... 3 스누피 2016.02.02
392 인천모임 안내 안녕하세요 작은자교회 첫 전체모임이 있을 예정입니다 2월28일 일요일 오후 5시에 인천삼막골이라는 막창집에서 모이려고 합니다 주소하고 전화번호는 아래 따로... 14 file sozo 2016.01.30
391 299석 새누리가 이번에 180석을 넘길 가능성이 있다고 한다 성공한다고 해도 100석을 넘게 다른 당이 가져간다 그런데 기독교계는 횡령, 배임, 성폭력, 권력세습, 논문... 5 sozo 2016.01.29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 50 Next ›
/ 5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