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넘 바쁜데..."김종인 옹마저 대통령 출마"...기사를 보고...결국 몇 자...

김기춘78세, 김종인77세, 이명박76세, 박지원75세, 서청원74세, 반기문73세, 인명진72세, 손학규71세...

이쯤되니...어른들이 방관하여 젊은이들 버릇을 잘 못 들인게 아니라...

젊은이들이 방관하여 노인들 (노욕의 정치인들) 버릇을 잘 못 들인 나라...라는 생각이 든다.

 

개천에서 용나던 시대에...집안에 판검사나 유명인 하나쯤 만들어 보겠다고... 부모가 소팔고 땅팔아...

공부 조금 더 못한 다른 형제나...훨씬 더 똑똑해도 여자라는 이유로 학업을 강제로 포기당한 여자 형제들의 희생 속에서...

늘 혼자 모든 권리를 독차지하며 살아왔던...그것이 너무나 당연했었을...귀남이들...

 

역사고 철학이고 문화고, 인권이고 페미니즘이고... 인간이 갖춰야 할 기본적인 교양이란 것은 제대로 생각해 본적도, 고민해 본적도 없어서...

무지하기가 이루 말할 수가 없어서... 아무 책에나 불온서적 딱지 붙이고, 아무 영화나 상영금지 시키고, 아무 여자나 주물러대며,

외국 나가서 나라 부끄럽게 만들고 다니면서도...아무도 그들을 지적하는 이가 없어서...수치도 모르고, 오만이 하늘을 찌르는 노인들...

 

다른 친구들이 불의에 항거하고 죽어갈때도... 오로지 자기 인생 하나 빛나는 것밖에 관심 없어서...

없던 지역 갈등 만들어내며, 없는 빨갱이 만들어가며 국민들 분열시켜가며...오로지 자신의 특권만 챙기며...

도와준 사람들 언제든 뒤통수 치며... 배신과 이합집산으로 살아온 한없이 가볍고 이기적인 노인들...

 

세상이 얼마나 바뀌었는지, 어떻게 변해가는지 아무런 관심도 없고, 이미 그들보다 훌쩍 자란 더 나은 국민들이 넘쳐나는데도..

왕년의 영화만 생각하며, 여전히 자기가 제일 잘난 줄 알며...국민의 피땀으로 겨우 발전해온 국가에 숟가락만 얹으며,

오히려 과거로 회귀시키며...한없이 추한 몰골을 드러내는 성찰도 판단력도 없는 노인들...

 

젊음이 상이 아니듯..늙음이 벌은 아니고...어떤 노인도 행복할 권리는 있지만...그동안 그 오만함으로..

다른 노인들, 젊은이들 다 짓밟으며 그 정도 누리고 살아왔으면...

자신으로 인해 희생했던 부모, 형제, 동료, 사회, 그리고 후세들에게 고마움과 미안함을 갖고...

물러날 줄도 도와줄 줄도 아는것이 미덕일진대.... 참으로 후지고 추해서...더는 할말이 없다.

 

 

나는 국가의 어른을 모시고 싶은게 아니라...일꾼을 원한다. 
제발 이제 그만들 하시라...

 

(박선화 LG U Plus 부장)

  • 차영배원주 2017.01.17 16:56
    많은 노인이 나이들수록 진보하면 나라가 하이퍼민주주의로 나아가 하는님나라 같은 세상이된다.
    이것을 기대할 수 있는 나라는 보기힘들어, 서독, 북유럽의 나라들? 글세요.ㅠ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259 전에 소개했던 경동교 교주 1 sozo 2015.01.03
258 나를 따르라 내가 살아있을 동안에 사람들이 나를 외면한다면 심지어 아내가 나에게 등을 돌리고 자식들이 자기들 살 궁리에 나를 돌아보지 않는다면 살아있는 동안에 정말 아... sozo 2015.01.03
257 믿음 낮인데 밤처럼 어둑하고 비는 냉기를 품고 얼굴에 와 부딪힌다 그때 귀에 스치는 소리,, (영원히 사랑한다!) sozo 2015.01.03
256 사랑합니다 난 당신이어서 사랑합니다 잘생겨서도 아니고 잘나서도 아닙니다. 그냥 당신이니까 사랑합니다 당신이 나를 이래서 싫어하고 저래서 미워하여 속상할 때도 있고 ... sozo 2015.01.03
255 미안합니다 난 당신이 이래서 싫고 저래서 미워 이것도 맘에 안들고 저건 이해도 안돼! 그리고 또,,, ,,,, ,,,, ,,,, ,,,, (미안합니다) sozo 2015.01.03
254 전도자의 말 "헛되고 헛되며 헛되고 헛되니 모든 것이 헛되도다" 살자고 먹는 거나 먹자고 버는 것이 헛되고 알자고 배우는 거나 배웠으니 가르치겠다는 것이 헛되며 성공을 ... sozo 2015.01.03
253 로버트 프로스트와 내 생각이 다른 점 가지 않은 길 노란 숲 속에 길이 두 갈래 났었습니다 나는 두 길을 다 가지 못하는 것을 안타깝게 생각하면서 오랫동안 서서 한 길이 굽어 꺾여 내려간 데까지 ... sozo 2015.01.03
252 목레기의 맛사지 연예상품을 만들어 파는 일개 회사를 북부 조국이 해킹했다고 난리다 애플사가 월마트의 팝콘치킨 레서피를 해킹했다는 것처럼 황당한 말이다 그런데 언론들이 해... 1 sozo 2015.01.03
251 설교 준비 본문을 읽고 주제를 파악하고 당시 정황도 살피고 단어도 슬쩍 들여다 보고 원리화해서 현대 언어로 바꾸는 작업을 한다 이거 개에게나 줘버려야 하지 않을까 생... 1 sozo 2015.01.03
250 새해 소망 [사무엘상1:6] 네게는 여호와의 영이 크게 임하리니 너도 그들과 함께 예언을 하고 변하여 새 사람이(another man, a different person)이 되리라 하느님의 영이... sozo 2015.01.03
249 기록 [누가복음1:1-2] 1. 우리 중에 이루어진 사실에 대하여 2. 처음부터 목격자와 말씀의 일꾼 된 자들이 전하여 준 그대로 내력을 저술하려고 붓을 든 사람이 많은... sozo 2015.01.03
248 교회성장학을 배우지 않아서인가? 병 고쳐주니까 사람들이 몰려들었다 마술 부려 수천명 배부르게 먹여주니 신이라 추켜 세우기도 했다 한 마디 했더니 가르침이 놀랍다며 아예 따라 나서겠다고 설... sozo 2015.01.02
247 쉽다 신앙생활이라는 게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니다 그냥 가진 게 없으면 저절로 된다 sozo 2015.01.02
246 입진보 인터넷상에서 행동은 하지 않고 말로만 진보행세하는 사람들을 입진보라고 한다 간혹 교인들 가운데서 신앙적 입진보들이 눈에 띤다 이들은 자신의 율법에 따른... sozo 2014.12.28
245 예수의 뜻 베드로는 예수를 죽인 자들 앞에서 긴 설교를 했다 열변을 토하듯 복음을 전했다 이것이 죽은 예수의 뜻이었을까 베드로를 통해 자신을 죽인 자들이 회개하기를 ... sozo 2014.12.28
244 나 책임 없음! 열둘이 어떤 인간인지 알아보자 해서 쭈욱 읽어보니 죄다 별볼일 없는 사람들이었네 들은바가 없는 건 아니지만 다시 확인하게 되었으니 기죽을 일 없다 게다가 ... sozo 2014.12.26
243 그냥 웃고 마시나? 어느정도 인생살고 보니 이것도 아니었고 저것도 아니었다 그런데 그게 뭔지 지금도 분명치 않아 내면의 소리가 들리냐고 따지듯 물었는데 허허,,하며 웃으시네 sozo 2014.12.26
242 삽질 오늘 교회에서 성경을 읽다가 문득 깨달은 사실 이전에 성경에 미쳐서 성경을 읽었었다 삽질한 거였다 sozo 2014.12.26
241 아멘! 그리고 또 하느님이 모든 것을 창조하셨다고 말씀하신다 아멘! 하느님이 나를 창조하셨다고 말씀하신다 아멘! 하느님이 나와 함께 하신다고 말씀하신다 아멘! 하느님이 나를... 1 sozo 2014.12.26
240 도시탈출 우체국도 패쇄되고 학교도 조만간 문을 닫아야 하는 외진 산골에 사는 그가 그랬다 "도시에 살면 많은 것을 잃어요 이런 시골에 살아야 영혼이 깨어있게 되죠 자... sozo 2014.12.26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 45 Next ›
/ 4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