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모든 작은자교회 여러분 다들 평강하신지요?
요즘 왠지 게시판이 한산하네요.
그래도 모두들 주님 안에서 잘 지내시리라 믿습니다.
어제 미국 독립기념일에 제 아내의 생일이어서 같은 아파트에 살던 누나 부부가 축하차 저희집에 왔습니다.
즐거운 담화중 요즘 매형이 제가 출석중인 교회의 목사님 설교가 너무 은혜가 안된다하여 유튜브를 통하여 주안에 교회((최모 목사) 로 옮겨 참 열심히 교회봉사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저나 누나도 다른 교회에서라도 충성하니 오히려 잘된 것일 수 있다고 위안했습니다. 솔직히 저 갠적으론 왜 어느 교횡선 충성하고 하는지 이해 안가지만 암튼 다행이라 생각했습니다. 어제도 마침 그 교회 2박3일 기도캠프 갔다온 직후 여서 그런지 자연스레 캠프얘기와 그 교회 목사님의 말이 나왔죠. 우리 목사님은 실은 받지 않은 은사(예언, 방언, 방언통변, 직통계시, 영분별 등등)가 없지만 늘 겸손하여 말씀에 비추어서 만 은사의 고백을 하신다고 하길래 제가 그런 모습은 바람직하다고 대꾸했었죠 왜냐하면 그 어떤 체험과 은사도 말씀에 배치된 것은 가짜이기 때문에요. 그러던 중 갑자기 교회건축 얘기가 나왔는데 그 목사님이 받은 계시가 세번 째 접촉한 건물과 그 건물가격이 천만 불 안팎짜리의 건물이 성전이 될 것이라고 계시받았다고 하시길래 솔직히 전 속으로 그 목사 문제 있는데라고 생각했습니다. 예전에도 성공지향적이라 느꼈지만 그 생각이 확실해진 순간이 되고 그 목사님이 진짜 그런 계시를 받았다면 잘못된 영에 잡혀있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하나님이신 성령님이 과연 그런일 하실까요???
조금 나은 설교실력으로 여러군데 목회를 하면서 주변 교인들을 수평이동시키는 모습만으로도 저는 싫었는데 이러한 계시까지 받아서 그 교회 당원들이 교회건물을 사기로 했다니 참 씁쓸합니다. 그것도 원래는 2천만 불짜리가 거의 절반가격에 성령께서 마련해 주셨다고 감격과 목사님에 대한 경외?로 가득찬 모습에 마음이 무너집니다.
황 목사님 정말 기도 많이 하고 소위 영빨이 좋은 목사에게는 성령님이 그런 계시도 주시나요?
아니라고 확신하지만 요즘 남가주에서 잘 나가는 젊은 목사님이라 제가 평가하기도 어렵고 ... 그런데 전 저희 매형이 그전 교회에서는 그 어떤 수련회도 관심없었고 그랬었는데 며칠 간의 수련회를 벌써 두 번 다녀왔고 이번 가을에 또 간다하니 하나님이 그 곳에만 특별한 은혜를 주시는지...
매형은 아직도 집에서는 성경을 진지하게 보지 않으시는데...예배당을 늘 성전건축이라 표현하는 그 교회.
교인수가 늘어가니 당회도 그저 목사님께 떨어진 점궤만 바라보며 아무런 문제제기도 못하면서 목사님을 경외하며 존경하는 분위기....
제가 저의 주관을 피력했을 수도 있지만 전 적어도 자신의 설교실력을 통해 양적부흥에 매달리면서 자신만의 충성된 교인들을 양성하는 그런 목사는 참 목사라고 생각하기 힘듭니다.
다 떠나서 황 목사님 또는 모든 작은자교회 성도님 하나님이신 성령님이 오늘날 교회건물 가격까지 직통계시하실까요?????
  • 오직은혜로.. 2017.07.05 10:58
    이번 기도캠프 참가자격도 모든 교인이 아니라 이전 힐링캠프에 참가했던 자들만 갈 수 있었다고 하는데 ...그런 기준이 왜 필요할까요? 결국 목사를 추종하는 교인들을 체계적으로 양성하는 것 아닐까요? 도대체 기도캠프에 왜 힐링캠프를 갔었던 사람만 가야 되는지...
    더군다나 그런 캠프에서 그 목사님이 은근히 자신을 내세우는 은사얘기들을 하는 건 좋게 보여지지 않습니다.
    전 어렸을 때 예수의 이름으로 몸을 누르면서 귀신을 쫓아내는 이모를 보면서 굉장히 두려웠던 적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수십년이 지난 오늘의 이모는 전혀 그런 모습이 아니시고 늘 돈에 집착하시고 기복에 목말라 있으며 가시는 교히마다 목사님과 분쟁하십니다. 70이 넘으셨는데....
    조카인 제가 보기에 참 안타까우면서 예전 이모의 영빨은 과연 무엇이었나 되세겨 봅니다. ㅠㅠㅠ
    세상은 일단 뭔가 가시적인 성과를 보여주면 열광하는 것 같습니다. 오늘날 하나님은 보혜사 성령님을 모든 택한 백성에게 내주하시어 참진리인 그리스도 예수를 바르게 알게 하시고 그 예수를 말씀안에서 발견하게 하시는데 왜 자칭 그리스도인이라는 자들이 말씀을 사모하지 않으면서 목사의 가르침에 열광하는지 ....
    물론 목사님들의 가르침을 통해 분명 유익과 깨달음이 있습니다. 또한 말씀에도 가르치는 장로 즉 목사들을 배나 존경할 자로 여기라 했습니다. 그러나 목사님들이 그리스도는 아니지 않습니까?참 목회자들이 그립습니다. 오직 하늘의 상급과 그리스도의 칭찬만을 사모하는....
  • sozo 2017.07.05 20:14
    오늘 급하게 설교 하나를 들어봤는데,,,느낌으로는 기본이 다져지지 않은 것 같던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2018년 봄 여행일정 1 sozo 2018.03.12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866 그래서 길선주목사가 믿음의 선진이고 한경직목사가 청렴한 목회자로 추앙받으니 한국교회가 답이 없는 거다 sozo 2017.12.14
865 듣보잡 예수와 세계적인 주의 종님들 지난 2천년을 돌아보면 조용기같은 사람이 없다는군요 그리고 김삼환같은 사람도 한 두명밖에 되지 않을 정도로 위대하답니다 예수하고는 차원이 다른 세계적인 ... sozo 2017.12.14
864 영웅 박정희 덕에 우리가 잘먹고 잘 살게 되었나? 이건희가 삼성을 지탱하는 힘인가? 아주 쬐끔이지만 그나마 적폐청산은 문재인의 은공인가? 김하나같은 능력있는 목... sozo 2017.12.07
863 부처와 예수 부처는 성불한 후에 말못하는 금색좌상이 되었다 예수는 자결한 후 교회에서 잊혀졌다 sozo 2017.12.07
862 이단과 개먹 신천지 이만희는 독실한 기독교인들이 악마처럼 생각하는 인물이다 근데, 이만희를 만나본 사람들이 이구동성으로 하는 말이 있다 참 인자하고 교양있으며 품성좋... sozo 2017.12.05
861 하나님 중심의 삶=성전(예배당)중심의 삶. 오늘 내가 출석하는 교회의 메세지중 하나다. 신앙은 간절한 기다림이다라는 제목. 신자는 크로노스의 시간이 이닌 카이로스의 시간속에서 주님을 간절히 기다리... 11 오직은혜로.. 2017.12.03
860 사대종미긍정 지난 주 뉴스를 보니 CBS anchor Charlie Rose 가 성추행으로 한방에 훅 갔다 이번주 뉴스에는 Today Show 의 host 인 Matt Lauer이 부적절한 성적행위로 NBC에서... sozo 2017.11.29
859 돈벌레 돈벌레가 손발을 끊어내고 돈벌레가 뇌를 갉아먹고 돈벌레가 심장을 후벼파고 돈벌레가 돈벌레를 만든다 sozo 2017.11.29
858 이면 한인교회에서 일반교인들은 월급받아서 세금떼고, 그 돈으로 집세내고, 자동차할부금 갚고, 건강보험료도 내고, 책을 사거나 외식등을 다 받은 월급으로 한다. 많... 5 sozo 2017.11.17
857 기독교인 혹은 유대교도 유대교도들은 메시야를 신적존재로 이해하지 않는다 메시야는 분명히 사람이고 그는 정의와 평화의 사자로서 이스라엘 왕국을 재건하고 이웃국가들과 평화관계를 ... sozo 2017.11.16
856 주님의 은혜 형편이 그렇기도 했지만 지금 참 좋은 결과를 가져온 것은 교회에서 월급이 없었다는 것이다 신앙공동체에서 돈에 욕심을 낼 방도가 없었고 그래서 돈 때문에 삶... sozo 2017.11.15
855 살며 사랑하며 명성교회사태가 작게나마 대한민국의 민낯을 또 드러냈다 듣보잡인 내가 명성교회 사태에 대해 방송을 했더니 응원의 댓글들과 함께 비난의 글들도 섞여있었는데 ... sozo 2017.11.15
854 죽기 전까지 하며 살 일 우리 사회에서 반공이데올로기 걷어내기 특별히 기독교에서 반공이데올로기를 진리로 아는 사람들에게 진리는 그리스도이심을 바르게 알려주기 2 sozo 2017.11.15
853 10월 입금내역 구제 10/1 박명숙 3만원 10/5 무명 5만원 10/11 무명 3만원 10/12 무명 5만원 10/16 황순기 100불 가을여행(10/16-31) 구제 총계 225만3천원, 550불 -> 63만3천원... sozo 2017.11.13
852 목사님들, 분명히 할게요 옛날에는 20대 초반의 전도사라는 아이들에게 교회에서 늙다리들이 존대말을 해야했다 특별히 담목나으리께서 명이라도 하달하게 되면 꼼짝못하고 그래야만 했다 ... 2 sozo 2017.11.08
851 다분한 고의 괴상한 예술가 한받의 매력은 <돈만 아는 저질>이라는 노래를 부를 때 돈만 아는 저질이 "You"라며 관객들에게 손가락질을 하는 것이다 한 7-8년 되었나? 나도 "... sozo 2017.11.08
850 송태근 유감 삼일교회 전병욱 후임 송태근 목사가 이전에 한 말 "요즘 목사들 예수를 몰라요 몰라" 근데, 그의 설교를 들어보면 그도 모르는 것 같더라 ㅋ (십일조 맘몬을 신... sozo 2017.11.08
849 답답해도 어쩔 것이여~~ 이전에는 이명박이 적합했고 얼마 전까지는 박근혜가 적합했고 지금은 속국자인 문재인이 적합한 것이 아닐까 그래도 이만하면 괜찮은 거라고 하던데 하긴 그럴만... sozo 2017.11.08
848 왜 비유로 말하냐구? 좋은 밭에 떨어진 씨가 있어 그리고 길가, 돌짝밭, 가시덩쿨이 많은 데에 떨어진 씨가 있다 니네들 이 비유에서 말하는 교훈이 뭔지 알겠니? 예수님, 아무리 예수... sozo 2017.11.08
847 목사와 평신도 가부장적이고 때때로 폭력을 휘두르는 아버지를 경험했고 늘 때리며 가르치던 선생님들을 경험했고 상명하복의 군대를 경험했고 직장에서도 상급자의 비인격적 대... sozo 2017.11.07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7 Next ›
/ 4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