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전형적인 보수 교계의 기도회였다. 한국기독교원로목회자재단이 15일 한국교회백주년기념관에서 개최한 구국기도회는 그동안 보수 교계가 보여준 기도회와 별반 다르지 않았다. 이들은 박근혜 대통령을 옹호하며, 죄 있는 자가 돌로 치라는 성경 말씀을 인용했다. 

 

민심과 동떨어진 원로 목회자들의 인식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명예회장 이태희 목사가 가장 강력한 발언을 했다. 이 목사는 "지난 주말 민중총궐기에 참석한 중고등학생들을 보며 소름 끼쳤다"고 말했다. 전교조가 이들을 동원했다는 얘기다. 이 목사는 좌파 세력들이 득실거리고 있다며, 저들의 정체가 무엇인지 똑바로 알아야 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주말 광장에 모인 이들에 대해 비판했던 이태희 목사는 박근혜 대통령을 감쌌다. 이 목사는 "박근혜 대통령과 최순실 일당이 잘 했다는 아니"라면서도 "역대 대통령들에 비하면 죄가 결코 무겁지 않다"고 했다.

이 목사는 "김대중 정권이 3조원, 노무현 정권이 5조원을 북한에 보냈지만, 돌아온 건 핵실험과 미사일뿐"이라며 "우리나라를 뒤엎으려고 하는 세력이 누구인지 알아야 한다"고 말했다.

 


이 목사는 또 자신이 "좌파 세력으로부터 살해 협박도 많이 받았다"며 "내가 죽어 이 나라가 정상화 된다면 죽을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한국기독교원로목사회 전 회장 자격으로 강단에 오른 최복규 목사 역시, 대통령 옹호에 힘을 쏟았다.

최 목사는 돌 들었던 사람은 다 내려 놓으라며, 죄 없는 사람이 돌로 치라는 성경 말씀을 인용했다. 박근혜 대통령이라는 주어는 없었지만, 누구나 대통령을 떠 올릴 수 있는 말이었다. 

최 목사는 이어 이렇게 갑자기 나라에 혼란이 온 것은 통일이라는 옥동자가 탄생하기 위함이라는 엉뚱한 말도 쏟아 냈다.

보수 교계의 이율배반적인 행동

이날 기도회는 시종일관 박근혜 대통령을 옹호하고, 면죄부를 주기에 바빴다. 또 광화문 광장에 모인 시민들을 좌파 세력으로 보는 전형적인 보수 교계의 시각도 여실히 드러냈다. 

보수 교계는 이율배반적인 행동을 그동안 보여왔다. 고 김대중 정권과 고 노무현 정권에서는 대통령을 반대하는 모습을 보이더니, 이번에는 일방적으로 대통령을 옹호하는 모습을 보였다.

박근혜 대통령이 최태민이라는 사이비 무당에 놀아났는데도, 이를 진지하게 회개하는 보수 교계를 찾기 힘들다. 지난 대선에서 박근혜 대통령을 지지했던 보수 교계는 이제라도 자신들의 잘못을 회개하는 모습을 보여야 하지만, 그런 모습을 찾아볼 수 없다.

그동안 한국교회는 민심과 다른 행보를 보여왔다. 이번에도 마찬가지다. 100만 명이 넘는 시민들은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촉구하고 있는데, 보수 교계는 여전히 대통령을 감싸고 있다.

원문보기: 
http://www.nocutnews.co.kr/news/4685679#csidx19d78375277f3378700f56ef45cbd02 

 

 

 

 

 

죄없는 자가 돌로치라고?
나는 죄없는 그리스도와 연합되었고 그래서 의롭다고 법적 선언을 들었거든
그러니까 돌로 쳐도 되지?
그리고 돌로만 치는 게 아니라 다윗이 그랬던 것처럼 내 돌 맞고 쓰러지면 칼로 목벤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2017년 가을 한국여행 일정안내 3 update sozo 2017.09.28
공지 비밀해제 팟빵주소 변경 안내 sozo 2017.07.14
공지 작은자들의 구제활동 시작 1 sozo 2017.05.09
공지 황순기목사 이메일주소 11 sozo 2016.04.17
공지 사진 업로드하는 방법 3 file sozo 2015.11.05
709 해피 이스터 부활절인데 계란을 삶을까? sozo 2017.04.15
708 세상을 몰라서 참 세상 모른다 이 말이 20대에게는 충고가 될 수 있습니다 그런데 50대에게는 욕입니다 이 욕을 먹고 삽니다 근데 이 욕을 먹지 않으면 죽을지도 모른다는 생각... sozo 2017.04.15
707 비밀해제 공개방송 안내 안녕하세요 제가 한국에 방문하는 기간 중에 비밀해제를 공개방송으로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방송 내용은 한국기독교 역사를 개관하는 것으로 정했습니다 김쌤과 ... 1 sozo 2017.04.09
706 혹? 예수께서 , , , , , , , , 거기 말고 , , , , , , 저어기 , , , , , , , , , , 계실 거라고 , , , , , , , , , , , , 생각해 보지 않으셨어요? sozo 2017.04.09
705 이단되기 힘들다 정통 니고데모와 맞짱도 좀 뜨고 정통들의 연합집회에 가서 깽판도 좀 치고 소문듣고 찾아온 사람들을 대놓고 쌩까고 오병이어같은 기적을 경험한 사람들에게 &#3... sozo 2017.04.07
704 실망 그나저나 예수는 왜 방언을 못하는거야? sozo 2017.04.07
703 기독교청년들에게 어디가서 목숨걸고 전도하지 말라 순교까지라도 하겠다고 하지 말라 그냥 무의미한 행동에 개죽음을 뿐이다 sozo 2017.04.07
702 어? 어? 내가 생각보다 유명하네 책 쓰면 좀 팔리려나? (근데 정통이 아닌거루다 유명해서리,,,쩝) sozo 2017.04.06
701 허무한 정통 2천년전에 하느님을 신앙하는 사람들 사이에 정통은 유대교도들이었다 이단은 당연 예수 제자들이었겠지 sozo 2017.04.06
700 I won't stop me 나는 이단이다 왜냐하면 다수가 정통이기 때문이다 정통인 다수에게는 안된 일이지만 앞으로 이단 짓을 멈추지 않을 계획이다 sozo 2017.04.06
699 난 당연히 이단이다 적폐는 안고 가야하는 것이 아니다 그래서 예수께서도 낡은 포도주부대는 버리라고 하신 것이다 예수쟁이인 나는 기독교라는 적폐를 버렸다 하느님의 사랑을 죽음... sozo 2017.04.06
698 그만 해도 될 것 같다 쥐새끼가 남한을 동물왕국으로 만든 이후 난 갑자기 정치목사가 되어버렸었다 이젠 오해가 풀리려나? 그만하련다 그만 해도 될 것 같다 저 때문에 맘 고생하신 분... sozo 2017.03.30
697 영욕의 세월 천하만국의 영광을 돌같이 보지 않으면 결국 욕된 삶을 살아야만 하는 시간들이 있다 sozo 2017.03.30
696 폭력적 입성 천국은 침노하는 자의 것이라니 그 나라로 들어가는 겉모습은 폭력적이다 젖과 꿀의 땅인 가나안으로의 입성도 이를 실증한다 한반도에서 폭력을 동반한 혁명이 ... sozo 2017.03.30
695 디모데후서3장6~7 가만히 어리석은 여자의 집에들어가 .... 이게 무슨 말인지 또는 그여자는 항상 배우나 진리의 지식을 알지못한다 는 무슨뜻인가요 위의 두구절이 잘 이해가 안됩... 1 하나님사랑합니다 2017.03.27
694 설교준비하다가 문득 2 남길 것도 없는게 남기지 않으려는 맘을 갖게 해서 홀가분하다 sozo 2017.03.24
693 설교준비하다가 문득 1 예수도 죽게되니까 다 도망갔는데 나 죽을 때 사람이 남아 있으면 그게 비정상이겠지 sozo 2017.03.24
692 공(空)예배 물이 바다에 넘침같이 하느님은 자신의 영광을 아는 지식이 널리 퍼지게 하신다 순전히 자신의 백성을 사용하셔서 말이다 근데 사람들이 이걸 모른다 그래서 주구... sozo 2017.03.16
691 체험신앙 주야로 하는 묵상이라는 건 머리나 마음으로 하는 게 아니고 몸으로 하는 거다 sozo 2017.03.15
690 빛에너지 교회는 일주일에 한번 혹은 그 이상 교회에 가기 위해 쓰는 에너지를 빛에너지로 바꿔 흑암이라는 세상에 비추어라 sozo 2017.03.15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42 Next ›
/ 4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